• 27 27℃ 서울
  • 19 19℃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18 1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3 23℃ 부산
  • 22 22℃ 제주

"'오전에 3/6시간'은 몇 시간일까요?"...초3학년 수학 문제 정답 논란

한 초등학교에서 출제된 3학년 수학 문제 정답을 두고 논란이 이어지고 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한 초등학교에서 출제된 3학년 수학 문제 정답을 두고 학부모와 교사가 갈등을 빚고 있다.


최근 각종 커뮤니티에는 '초등학교 논란의 수학문제'라는 제목의 글이 확산됐다.


학부모 A씨는 "안양 지역 초3문제다. 정답이 7시간이라고 하는데 아무리 생각해도 이해가 안 된다"며 해당 문제 내용을 공개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논란이 된 문제는 '준희는 오전에 3/6시간, 오후에 1시간 동안 책을 읽었습니다. 준희가 책을 읽은 시간은 모두 몇 시간 몇 분인지 구하라'라고 적혔다.


학생은 정답을 '1시간30분'이라 적어냈지만, 교사는 이를 틀렸다고 보고 오답노트를 적어오라고 지시했다.


교사는 '하루(24시간) 중 오전(0시~12시간)의 3/6시간을 구하라'는 의도로 문제를 낸 것으로 추측된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교사의 주장대로라면 '오전에 3/6시간'은 하루 중 오전 12시간의 절반에 해당하는 6시간이 된다. 따라서 정답은 6시간에 오후 독서시간 1시간을 더한 7시간이 된다.


그러나 '오전에 3/6시간'을 '오전 중에 30분(3/6=1/2시간)'으로 해석한다면 정답은 1시간30분이다.


학부모 A씨는 "정답이 7시간이라고 하는데 아무리 생각해도 이해가 안 된다. 저도 아이처럼 1시간 30분이라고 생각해서 이의 제기를 했는데 학교 선생님이 7시간이 맞다고 하신다"며 "오답 노트를 만들어 오라는데 아이에게 뭐라고 설명해 줘야 하는데 모르겠다"고 조언을 구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사연을 접한 다수의 누리꾼들은 학생의 답이 맞다며 "'오전의 3/6시간'이 아닌 '오전에 3/6시간'이라고 적혀있다. 오전 전체의 1/2시간(6시간)이 아닌 1시간의 1/2시간(30분)이 되는 게 맞다"고 의견을 전했다.


한 누리꾼은 "교사 주장대로 '오전에 3/6시간'이 6시간이면, '오후에 1시간'은 '오후의 6/6시간'이기 때문에 12시간이냐"는 재치있는 반응을 내놓기도 했다.


이밖에도 교사가 문제 중 '에'와 '의'를 잘못 표기해 혼란이 생겼다고 지적하는 의견도 나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