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1년간 '112'에 4천번 넘게 전화걸어 폭언·욕설한 50대 남성

4000번 넘게 112에 전화를 걸어 경찰관들에게 욕설과 폭언을 한 50대 남성이 결국 형사 입건됐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뉴스1] 이상휼 기자 = 4000번 넘게 112에 전화를 걸어 경찰관들에게 욕설과 폭언을 한 50대 남성이 결국 형사 입건됐다.


경기 화성서부경찰서는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 방해 혐의로 50대 남성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해 9월부터 이달 16일까지 1년간 112와 지역의 파출소에 4000회 전화를 걸어 경찰관들에게 욕설을 한 혐의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A씨는 지난 16일 오전 1시43분께도 112에 전화해 욕설을 했고 참다못한 경찰은 A씨를 경찰서로 데려와 입건했다.


A씨는 범행 사실을 부인했지만 경찰이 112신고 녹음 파일 등 증거를 제시하자 자백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그는 별다른 이유 없이 112에 전화했고 경찰이 특별히 대응하지 않자 지속적으로 경찰관들을 괴롭힌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112에 전화를 건 내용 중 실제 범죄 혐의가 있는지 등 여죄를 조사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