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 11℃ 서울
  • 11 11℃ 인천
  • 10 10℃ 춘천
  • 13 13℃ 강릉
  • 11 11℃ 수원
  • 12 12℃ 청주
  • 12 12℃ 대전
  • 11 11℃ 전주
  • 11 11℃ 광주
  • 11 11℃ 대구
  • 13 13℃ 부산
  • 14 14℃ 제주

크롭티 입을 때 배꼽 위쪽에 붙이기만 하면 다리 길어 보이는 '가짜 배꼽 스티커'

여름을 맞아 여성들 사이에서 '가짜 배꼽 스티커' 붙이기 열풍이 불고 있다.

인사이트QQ닷컴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노출이 계절인 여름을 맞아 여성들 사이에서 '가짜 배꼽 스티커' 붙이기 열풍이 불고 있다.


지난 10일 홍콩 매체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최근 중국에서는 실제 배꼽보다 위쪽에 가짜 배꼽 스티커를 붙이는 여성들이 늘고 있다.


문신 스티커처럼 생긴 이 배꼽 스티커는 롱다리로 보이도록 착시를 일으키는 효과가 있다.


인사이트타오바오


이 배꼽 스티커를 붙인 뒤 바지를 올리면 진짜 배꼽은 가려지는데, 가짜 배꼽이 있는 위치부터 허리로 인식돼 다리가 길어 보이는 효과가 있다.


중국 온라인 쇼핑 플랫폼 핀둬둬나 타오바오 등에서 배꼽 스티커는 인기 상품이다.


핀둬둬의 한 판매자는 배꼽 스티커 32개가 붙어 있는 스티커 2장을 4위안(한화 약 730원)에 판매하고 있는데 최근 4,400건이 넘는 주문을 받았다고 했다.


인사이트QQ닷컴


배꼽 스티커의 인기는 중국판 인스타그램인 샤오홍슈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한 여성은 "여름마다 노출 있는 스타일리시한 옷을 입고 싶었지만, 체형이 발목을 잡았다"면서 "그런데 이 스티커는 쉽게 떨어지지 않고 빛 반사도 되지 않으며 심지어 방수도 된다"고 설명했다.


그는 "가짜 배꼽 스티커를 올해의 가장 성공적인 발명품이라고 부르고 싶다"고 덧붙였다.


중국판 틱톡 더우인 사용자 또한 "상반신과 하반신 1대1 신체 비율과 작별할 수 있도록 하는 도구"라고 설명하기도 했다.


일부 사용자들은 가짜 배꼽 주변에 피부색과 비슷한 메이크업 파우더를 덧발라서 스티커를 붙인 티가 나지 않게 하는 팁을 공유하기도 했다고 매체에 전했다.


인사이트QQ닷컴


이외에도 중국에서는 가짜 배꼽 스티커 외에도 가짜 가슴·엉덩이·어깨·쇄골·코 등의 미용용품이 인기다.


매체는 "일각에서는 가짜 신체 부위까지 동원해 미(美)를 추구하는 트렌드가 외모와 관련한 불안감을 부추길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면서 "보조 도구를 제거하고도 자신의 진짜 몸과 마주할 수 있을지 궁금하다"고 꼬집었다.


이와 관련해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에서 팔로워 200만 명을 거느린 패션 인플루언서 미스 난은 "육체적인 아름다움이 가져다주는 기쁨은 거부하기 힘들다"면서도 "신체를 지나치게 의식하는 행동에서 벗어나게 될 것이니 너무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고 주장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