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조국 딸 조민 "아빠는 ISTJ, 청렴결백 논리주의자...아빠 하고싶은 것 다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딸 조민 씨가 아빠의 북콘서트 자리에서 응원의 메시지를 남겨 눈길을 끌었다.

인사이트조민 씨 / 뉴스1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딸 조민 씨가 "아빠 하고 싶은 것 다 하시라"고 말했다. 


지난 17일 조씨는 노무현시민센터에서 열린 조 전 장관의 책 '조국의 법고전 산책' 저자와의 만남 행사에 참석했다. 


당시 행사 진행자가 조 전 장관과의 문답을 이어가던 중 "따님이 와계신 것으로 안다"며 운을 뗐다. 


조씨는 방청석에서 손으로 얼굴을 가린 채 웃다가 진행자의 제안으로 조 전 장관을 책을 품에 안고 무대에 올랐다. 


인사이트YouTube '오마이TV'


조 전 장관 옆에 나란히 앉은 조씨는 "아버지 책은 다 읽었는냐"는 진행자의 질문에 '솔직히 말씀드리면 다 읽지는 못했고, 반은 넘었다"고 답했다. 


책의 인상적인 부분을 묻는 질문에는 존 스튜어트 밀의 개성을 이야기한 부분을 짚었다. 


조씨는 "사람들은 사회적 지위나 신분에 따라 무엇을 하는 게 맞고 적합한지 질문하는데, 내가 무엇을 하고 싶고 어떤 사람의 성향이고 무엇을 할 때 행복한지 질문하는 게 맞지 않느냐는 지적이 나온다"고 했다. 


이어 "우리 MZ세대가 많이 공감할 수 있는 부분인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YouTube '오마이TV'


조씨는 이날 조 전 장관의 MBTI도 공개했다. 조씨는 "아버지에게 강제로 시켜서 해봤는데 ISTJ가 나왔다"며 "청렴결백한 논리주의자"라고 했다. 


조씨는 "아버지는 제가 무엇을 하든, 좋은 일이 생기든 안 좋은 일이 생기는 항상 제 편이었다"고 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아버지에게 무슨 일이 생기든, 무슨 일을 하고 싶어 하시든 저도 항상 아버지 편이다. 하고 싶은 것 다 하시라고 말씀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인사이트YouTube '김어준의 겸손은힘들다 뉴스공장'


18일 조씨는 당시 상황을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유하며 "갑자기 무대에 올라가서 횡설수설한 것 같은데 다들 좋게 봐주셔서 감사했습니다. 먼 길 와주신 모든 분들게 감사드립니다"라고 전했다.


한편 조씨는 지난 16일 부산대 의학전문대학원 입학허가 재판에 출석했다.


조씨는 "저에 대한 사회적 인식이나 이런 것들이 하나도 노력하지 않고 허영심만 있는 것으로 비춰졌다"며 "저는 나름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했고,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씀드리고 싶다"고 했다. 


재판부는 이날로 증인신문 등 변론을 끝내고 다음 달 6일 오전 10시 판결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