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19 19℃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18 1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3 23℃ 부산
  • 22 22℃ 제주

'이륙 직전' 대한항공 여객기서 '실탄 2발' 발견...승객 200여명 대피

인천국제공항에서 필리핀 마닐라로 가던 항공기에서 실탄 2발이 발견돼 수백여명의 승객이 대피하는 일이 벌어졌다.

인사이트인사이트


[뉴스1] 정진욱 기자 = 인천국제공항에서 필리핀 마닐라로 가던 항공기에서 실탄 2발이 발견돼 수백여명의 승객이 대피하는 일이 벌어졌다.


10일 인천공항경찰단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5분쯤 인천시 중구 인천국제공항의 대한항공 여객기(KE621)에서 실탄 2발이 발견됐다.  


해당 여객기를 탄 한 승객은 좌석 밑에 떨어진 실탄을 발견한 뒤 승무원에게 알렸으며, 해당 항공기는 이륙 직전 터미널로 되돌아왔다.  


인사이트


해당 항공기에는 218명의 승객과 12명의 승무원이 타고 있었으며, 항공기에서 내린 상태다.


항공기에는 경찰 대테러 기동팀과 군 폭발물처리반이 출동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


경찰은 목격자 진술을 토대로 실탄이 유입된 경위를 조사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