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 11℃ 서울
  • 11 11℃ 인천
  • 10 10℃ 춘천
  • 13 13℃ 강릉
  • 11 11℃ 수원
  • 12 12℃ 청주
  • 12 12℃ 대전
  • 11 11℃ 전주
  • 11 11℃ 광주
  • 11 11℃ 대구
  • 13 13℃ 부산
  • 14 14℃ 제주

지구대서 쫓겨난 할머니 영상 보고 항의 전화한 시민에 경찰이 한 말..."아! 그럼 화내세요"

'지구대서 쫓겨난 할머니' 영상 보고 항의한 시민의 전화를 받은 경찰의 대처가 또 논란이다.

인사이트MBN '뉴스 7'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추위를 피해 부산의 한 지구대를 찾아온 할머니를 경찰이 내쫓은 사실이 알려졌다.


논란이 계속되자 관할 경찰서가 사과문을 냈지만, 시민들의 분노는 계속되고 있다.


경찰의 부적절한 대처에 사회적 공분이 일면서 해당 지구대에는 시민들의 항의가 빗발쳤다.


이 가운데 항의 전화를 받은 경찰의 대처가 또 논란이다.


인사이트MBN '뉴스 7'


28일 MBN '뉴스 7'은 '지구대서 쫓겨난 할머니' 영상에 항의 전화한 시민에게 경찰이 부적절한 태도를 보였다고 단독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부산의 한 지구대에는 경찰의 대처를 비난하는 시민들의 항의 전화가 빗발쳤다.


경찰은 화가 난 시민의 항의 전화를 무성의하게 받고, 끊어버렸다.


인사이트MBN '뉴스 7'


해당 지구대 녹취에 따르면 한 시민은 "조금 전에 뉴스를 봤는데 70대 할머니 내쫓은 곳 맞냐, 뉴스 보고 너무 화가 나서 전화했다"고 항의했다.


그러자 경찰은 "아! 그럼 계속 화내세요"라며 언성을 높였다.


해당 지구대는 "항의 전화가 쏟아져 일부 직원의 대처가 부적절했다"고 또 해명했다.


인사이트MBN '뉴스 7'


경찰을 비난하는 민원이 빗발치자 부산동부경찰서는 공식 사과문을 냈고, 부산경찰청은 진상조사에 착수했다.


70대 할머니는 "우리가 힘이 없으니 의지하려고 경찰관을 찾지 않냐. 제발 그렇게 안 해줬으면 좋겠다"고 매체에 전했다.


네이버 TV 'MBN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