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도주 우려 있어"...음주운전으로 오토바이 배달원 치어 숨지게 한 40대 의사 구속

음주운전으로 오토바이 배달원 치어 숨지게 한 뒤 달아났던 40대 의사가 경찰에 구속됐다.

인사이트YouTube 'SBS 뉴스'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음주운전을 하다 오토바이 배달원을 치어 숨지게 하고 달아난 40대 의사가 경찰에 구속됐다.


오늘(21일) 인천 서부경찰서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도주치사와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의사 A(42)씨를 구속했다.


양승우 인천지법 당직판사는 오늘 오후 A씨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한 후 "도주할 염려가 있다"라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인사이트YouTube 'SBS 뉴스'


이에 앞서 심문을 위해 법원에 출석한 A씨는 수갑을 차고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상태였다.


A씨는 "왜 도주했느냐. 구호 조치를 왜 하지 않았느냐"라는 취재진의 질문에 아무런 답변도 하지 않았다.


앞서 A씨는 어제(20일) 새벽 0시 20분께 인천시 서구 원당동의 한 교차로에서 술을 마신 채 SUV를 몰고 가다 오토바이 배달원 B(36)씨를 치어 숨지게 하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그는 편도 6차로 도로에서 직진하다가 중앙선을 침범했고, 맞은편에서 좌회전 신호를 기다리던 B씨의 오토바이를 들이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인사이트YouTube 'SBS 뉴스'


A씨는 사고 이후에도 500m가량을 더 운전한 뒤 차에서 내려 파손된 부위를 확인한 후 그대로 달아났다.


B씨는 머리 등을 심하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다.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CC)TV를 토대로 2시간 만인 전날 오전 2시 20분께 사고 현장에서 1km가량 떨어진 곳에서 A씨를 긴급체포했다.


검거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69%로 면허정지에 해당하는 수치였다.


인사이트YouTube 'SBS 뉴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사람을 친 줄 몰랐고 물체 같은 것을 친 줄 알았다"라면서 "당시 졸았다"라고 진술했다.


A씨는 인천 모 의원에 근무하는 의사로 병원 직원들과 회식을 하고 귀가하던 길에 사고를 낸 것으로 파악됐다.


B씨는 1년가량 전부터 배달 대행업체에서 일한 것으로 전해졌으며 햄버거를 배달하던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YouTube 'SBS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