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그냥 살라고요?"...마감 부실 신축 아파트 조롱낙서에 원희룡 찐분노

최근 충북의 한 신축아파트가 마감이 덜 된 상태로 입주자를 받으며 '그냥 살라'고 조롱성 낙서까지 남긴 사건에 대해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분노했다.

인사이트온라인커뮤니티


[인사이트] 정인영 기자 = "그냥 살라고요?"


최근 충북의 한 신축아파트가 마감이 덜 된 상태로 입주자를 받으며 '그냥 살라'고 조롱성 낙서까지 남긴 사건에 대해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도저히 용서가 안된다"며 분노했다.


인사이트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 / 뉴스1


9일 원 장관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아파트 벽에 '그냥 사세요'라는 글이 써진 사진과 함께 "그냥 살라고요?"라는 제목으로 글을 올렸다.


원 장관은 "벽지는 찢어져 있고, 천장은 마감도 안되어있고, 베란다에는 샤시도 없는 신축 아파트에 '그냥 살라'니, 입주자는 억장이 무너진다"며 말을 꺼냈다.


인사이트온라인커뮤니티


이어 "공공이 지원하고, 민간건설업체가 시공한 일부 서민아파트에서 이런 일이 발생했다"며 "정말 황당하고 화가 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건설업체도 화물연대 운송거부로 인한 자재 수급 곤란 등 어려움이 있었다고는 하지만 '미안하다'는 말대신 '그냥 사세요'라고 조롱까지 했다고 하니 도저히 용서가 안된다"며 분노를 터뜨렸다.


인사이트원희룡 국토교통부장관 페이스북


원 장관은 "그나마 국토부가 확인에 나서자 부랴부랴 하자처리를 완료했다"고 설명하며 "서민이 거주하는 민간 임대아파트에 대한 하자민원을 전수조사, 하자를 신속히 처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임대아파트도 이제는 품질"이라고 강조했다.


인사이트온라인커뮤니티


앞서 지난 6일 온라인커뮤니티에 '어제자 난리 난 신축 아파트'라는 글을 통해 해당 아파트 부실공사 사진이 확산되며 논란이 일었다. 


해당 아파트는 충북 충주의 한 공공지원 민간임대 아파트로, 지난 6일부터 입주를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온라인커뮤니티


도배나 실리콘 마감이 제대로 되지 않거나 벽에 금이 가는 등 내부 마감공사가 제대로 되지 않은 모습이 곳곳에 포착된데 이어 이를 지적한 입주민을 겨냥해 '그냥 사세요'라는 낙서까지 남겨 논란을 키웠다.


인사이트온라인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