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 11℃ 서울
  • 11 11℃ 인천
  • 10 10℃ 춘천
  • 13 13℃ 강릉
  • 11 11℃ 수원
  • 12 12℃ 청주
  • 12 12℃ 대전
  • 11 11℃ 전주
  • 11 11℃ 광주
  • 11 11℃ 대구
  • 13 13℃ 부산
  • 14 14℃ 제주

설 연휴에 마트는 할인행사 하지 마세요... 전통시장 상인들의 요구사항

정부가 설 민생안정 대책을 발표하는 가운데 전통시장 상인들 반발이 예상된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정부 '설 민생안정 대책' 발표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정부가 설 민생안정 대책을 발표한다.


민생안정 대책안에는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 주차장 무료 개방 등의 내용이 담길 예정이다.


국민의힘과 정부가 지난 3일 국회 본관에서 설 민생안정 대책 관련 민·당·정 협의회를 열어 286억 원 상당의 농·축·수산물 할인 쿠폰을 지원하고 16개 성수품을 20만 톤 규모로 공급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이날 성종일 국민의힘 정책위원장은 "이번 설에 많은 분들이 오랜만에 많이 이동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고속도로 통행료를 설 연휴 기간 면제하고 주차장도 무료로 개방해 국민들이 편안히 설을 쇨 수 있도록 요청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역대 최대 규모로 농축수산 할인쿠폰을 사용할 수 있도록 요청했다"며 "대형마트에서도 잘 준비해 국민들이 편안히 설 명절을 쇨 수 있도록 30~50% 사이의 대폭적인 할인을 준비하겠다고 했다"라고 언급했다.


정부가 재래시장 뿐만 아니라 대형마트 할인율을 언급한 것은 이례적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이와 관련해 전통시장 상인들의 반발이 거센 것으로 전해졌다. 


전통시장 상인들은 대형마트에도 혜택을 주는 것은 전통시장 죽이기나 다름없다는 목소리를 내고 있다. 


대목인 설 연휴에 손님을 대형마트에 뺏기면 매출 타격뿐만 아니라 재고 소진에도 차질이 생긴다는 논리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한편 정부는 농축수산물 할인쿠폰 정책예산을 1690억원으로 편성했다. 이는 지난해 590억원 대비 큰폭으로 증액한 수치다. 


이 할인쿠폰을 사용하면 일부 품목을 대형마트에서 20%, 전통시장에서 30% 할인받을 수 있다.

 

정부는 이날 협의회에서 논의된 내용들을 기조로 오늘(4일) 설 민생안정대책을 발표한다. 


인사이트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