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K9' 몰다가 지하주차장 출구에서 누워 자던 만취남 밟았는데 제 잘못인가요?"

인사이트YouTube '한문철 TV'


한문철 TV에 올라온 지하주차장 사고 영상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아파트 지하주차장의 회전형 출구에서 자고 있던 주취자가 발에 깔리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에 대해 경찰과 보험사는 운전자가 가해자라는 입장을 내놔 운전자가 억울함을 표하고 있다.


지난 27일 유튜브 채널 '한문철 TV'에는 '여기에 사람이 누워있을 줄 누가 상상이나 하겠습니까. 경찰은 차가 가해자라고 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인사이트YouTube '한문철 TV'


지하주차장 빠져나가던 중 누워 있던 주취자 밟고 지나가


제보자 A씨가 보낸 블랙박스 영상에 따르면 그는 9월 11일 오전 9시쯤 대구 수성구의 한 아파트 지하 주차장을 나서고 있었다.


회전형 구조의 주차장을 빠져나가던 A씨는 출구 좌측 구석에서 자고 있던 주취자의 발을 차로 밟게 됐다.


사고 발생 후 A씨는 119에 신고를 했고 응급조치를 실시한 구급대원은 육안상 골절상은 아닌 것 같다고 전했다.


인사이트YouTube '한문철 TV'


운전자 "내 과실 있다는 것 납득 안 가"


해당 사고에 대해 보험사에서는 규정 및 사고 발생 시점이 야간이 아니라는 것을 근거로 주취자의 과실이 40%를 넘기기 힘들다고 밝혔다.


경찰 역시 사람이 차가 있는 곳에 고의로 뛰어들지 않는 한 운전자가 가해자라고 밝혔다.


이에 A씨는 "내게 과실이 있다는 것이 납득되지 않는다. 운전자의 과실이 정말 있는 것이냐"라며 억울함을 하소연했다.


YouTube '한문철 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