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트렌드 코리아 2023'

인사이트사진 제공 = 미래의창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김난도 교수를 비롯한 서울대 소비트렌드 분석센터가 2023년을 전망한 '트렌드 코리아 2023'이 출간됐다.


세계화의 종말, 갈등과 분열, 그리고 전쟁. 수십 년간 이어져 온 평화와 공존의 시대는 막을 내리고 엄청난 위기감 속에서 사람들은 다가올 미래를 두려워한다.


자산시장 및 증시의 버블붕괴는 마치 2008년 글로벌 경제위기의 데자뷔를 보는 듯하다. 제2의 외환위기 경고도 들려온다. 매우 부정적인 전망이 압도하는 2023년을 목전에 두고 있는 지금, 소비 트렌드 전망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이 반복되고 무엇이 달라질 것인가를 구별하는 작업일 것이다.


즉, '불황기의 소비 패턴'을 과거와 비교해보는 것이고, 또 하나는 '소비의 전형성'이 사라지는 시대의 흐름을 분석하는 것이다. 이른바 '평균 실종'이 가장 첫 번째 키워드인 이유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