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0 10℃ 서울
  • 10 10℃ 인천
  • 8 8℃ 춘천
  • 10 10℃ 강릉
  • 10 10℃ 수원
  • 10 10℃ 청주
  • 10 10℃ 대전
  • 11 11℃ 전주
  • 12 12℃ 광주
  • 11 11℃ 대구
  • 15 15℃ 부산
  • 16 16℃ 제주

"예비군 훈련 무조건 결석 처리합니다" 성균관대 에타 뒤집어놓은 어느 교수의 카톡

성균관대학교의 한 교수가 예비군 훈련 참석 때문에 수업에 결석한 학생을 감점 처리할 것이라고 전했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서강대학교, '0점 논란' 불거지자 직접 해명했다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최근 서강대학교의 한 교수가 예비군 훈련 참석으로 퀴즈 시험에 응시하지 못한 학생들에게 0점을 부여했다.


지난 2일 대학생 온라인 커뮤니티 에브리타임에 서강대학교 학생이 이를 폭로하는 글을 게재했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해당 사실이 수면 위로 떠오른 후, 예비군법 위반 소지 등 논란이 불거졌다.


이를 인지한 서강대학교 측은 지난 3일 뒤늦게 재시험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예비군 훈련에 대한 공지 못 받았다고 해명한 교수


해당 논란의 당사자인 교수 A씨는 "학생들이 저에게 예비군 일정에 대한 어떠한 사전 공지도 하지 않았다"라면서 "학교 측에서도 예비군 훈련 일정에 대한 사전 공지가 없었다"라고 해명했다.


서강대학교에선 '예비군 0점 처리 사건'이 마무리됐지만, 이후 성균관대학교에서도 예비군 훈련 참석자를 차별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인사이트에브리타임


10일 성균관대 학생은 에브리타임 성균관대 자연과학대학 자유게시판에 자연과학대학 소속으로 추정되는 교수 B씨와 주고받은 문자메시지를 공개했다.


해당 학생은 "교수님, 죄송합니다만 예비군 훈련으로 인한 결석 관련해서 혹시 교수님께 보내야 하는 서류 같은 게 있겠습니까"라고 정중하게 물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예비군 훈련으로 인해 수업 불참 예정인 학생에게 교수가 전한 말


예비군 훈련으로 인해 수업을 듣지 못할 경우 어떻게 해야 결석 처리를 피할 수 있는지 물어본 것이다.


하지만 B씨는 의외의 답변을 내놓았다. 결석 처리를 피할 수 있는 방법이 없다는 것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그는 "(수업 시간에) 질문 한 개 더 하면 결과적으로 (점수가) 같아집니다. 조국과 나, 가족을 지키는 일이니 헌신하시고 결석에 따른 1점 감점은 결석이라는 사실이 안 바뀌니 인내로 받아들이라고 '꼰대'로서 권유합니다"라는 답변을 내놓았다.


B씨는 학생에게 수업 시간에 질문을 해서 감점된 점수를 메꾸라고 다시금 전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해당 사실이 전해지자 많은 누리꾼은 "전례가 있는데 바뀌는 게 없다니", "피치 못할 사정인데 왜 고려를 안 해주냐" 등의 반응을 보냈다.


한편 예비군은 일반 시민이 주 병력이 되어 전쟁 및 이에 준하는 천재지변, 등 병력을 추가 동원할 필요가 있을 때를 대비해 선발 또는 임명된 시민들을 훈련하고 준비시키는 군사 조직이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복무를 마친 현역 군인 및 사회복무요원이 예비군 훈련을 받게 되며 기간은 2~3일 정도다.


예비군법 제10조 2항에는 '고등학교 이상의 학교의 장은 예비군 대원으로 동원되거나 훈련을 받는 학생에 대해 그 기간을 결석으로 처리하거나 그 동원이나 훈련을 이유로 불리하게 처우하지 못한다'고 명시돼 있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이를 위반할 경우 학교장이나 교수는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000만 원 이하의 벌금형을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