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9 9℃ 서울
  • 8 8℃ 인천
  • 7 7℃ 춘천
  • 8 8℃ 강릉
  • 9 9℃ 수원
  • 8 8℃ 청주
  • 8 8℃ 대전
  • 9 9℃ 전주
  • 10 10℃ 광주
  • 9 9℃ 대구
  • 12 12℃ 부산
  • 12 12℃ 제주

"삼성으로 갈아탈까"...'개기월식' 갤럭시와 아이폰으로 찍은 사진 비교해 보니

어느 누리꾼이 여러 기종의 휴대폰 카메라로 찍은 달 사진을 비교해 눈길을 끌고 있다.

인사이트어젯밤(8일) 펼쳐진 개기월식 / 뉴시스


어젯밤, 2시간 동안 우주쇼 펼쳐져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어젯밤(8일) 하늘을 올려다본 이들이 많을 테다.


지구 그림자에 가려져 달이 붉게 물드는 개기월식에 달이 천왕성을 가리는 '천왕성 엄폐' 현상이 동시에 진행됐다.


인사이트어젯밤(8일) 개기월식과 천왕성 엄폐 동시 발생 / 뉴스1


맑은 날씨 속에 약 2시간 동안 펼쳐진 보기 드문 우주쇼가 펼쳐졌다.


학계에서는 향후 200년 안에 한국에서 두 천문현상을 동시에 관측할 수 있는 일이 일어나지 않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인사이트Twitter 'KANOTOSOX'


'개기월식' 갤럭시 vs 아이폰 사진 비교


이 가운데 한 일본인이 여러 기종의 휴대폰 카메라로 찍은 달 사진을 비교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8일 일본 누리꾼 가노씨는 트위터에 자신이 찍은 월식 사진 4장을 공개했다.


그는 각각 아이폰13 프로맥스, 아이폰 14 프로맥스, 구글 픽셀7, 갤럭시S21 울트라를 이용해 사진을 찍었는데, 결과는 갤럭시의 압승이었다.


인사이트Twitter 'KANOTOSOX'


아이폰, 구글 카메라로 찍은 사진은 빛 번짐이 심해 달의 형상이 흐릿하게 보였지만, 갤럭시로 찍은 사진은 달의 표면까지도 또렷하게 보였다.


가노씨는 "이번 개기월식으로 알게 된 것. 아이폰 이제 그만 쓸까"라고 말해 많은 이들의 공감을 샀다.


또 다른 아이폰 사용자들은 '아이폰으로 달 사진 잘 찍을 수 있는 방법'을 공유하며 "아이폰으로도 달을 예쁘게 잘 찍을 수 있다"며 꿀팁을 알려주고 있다.


인사이트Twitter 'KANOTOSOX'


갤럭시S21 울트라 스페이스 줌 기능


한편 갤럭시S21 울트라는 스페이스 줌(100배 줌) 기능이 탑재됐다.


또 여기엔 '줌 락'이 추가됐는데, '줌 락'이란 줌 이상을 촬영할 때 피사체가 프레임에 들어오면 흔들리지 않도록 잡아주는 기능이다.


인사이트Twitter 'KANOTOSOX'


프레임 안에 달이 들어왔을 때 화면을 눌러주면 흔들림이 잡힌다고 한다.


또 갤럭시S21 울트라는 저조도인 야간 촬영 때 폰에서 빛을 빨아들여 비교적 선명하고 밝게 촬영된다고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