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 -3℃ 서울
  • -5 -5℃ 인천
  • -5 -5℃ 춘천
  • 1 1℃ 강릉
  • -3 -3℃ 수원
  • -3 -3℃ 청주
  • -2 -2℃ 대전
  • -1 -1℃ 전주
  • 0 0℃ 광주
  • 0 0℃ 대구
  • 6 6℃ 부산
  • 6 6℃ 제주

재외동포청, 750만 재외동포 편하게 오갈 수 있는 인천 '이곳'에 생길 수 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대선 후보 시절 공약한 '재외동포청' 신설이 인천의 '이곳'이 될 수 있다고 해 이목이 쏠리고 있다.

인사이트윤석열 대통령 대선 후보 시절 / 뉴스1


여·야 구분 없이 설립해야 한다고 외치는 '재외동포청'...인천에 유치해야 한다는 의견 나와


[인사이트] 정봉준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대선 후보 시절 외교부 장관 소속으로 '재외동포청'을 신설한다는 공약을 내놓아 이목을 쏠렸었다.


재외동포청은 재외동포의 지원정책 강화, 영사·법무·병무 등 원스톱민원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곳이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도 '재외동포청' 설립만큼은 잘한 선택이라고, 민주당도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한 사업이라 어느 지역에 설립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인사이트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 뉴스1


지난 3일 정치권에서는 인천 내에 유치해야 한다는 제안이 나왔다.


국민의힘 배준영 의원은 전날(2일) 박진 외교부 장관과 면담 자리에서 재외동포청 유치와 관련해 구체적인 위치를 근거와 함께 제시했다.


인사이트영종국제도시 위치 / 인천경제자유구역 홈페이지


"영종국제도시 동쪽에 위치한 한상드림아일랜드가 최적지다"


배 의원은 영종국제도시 동쪽에 조성 중인 관광·레저 단지 한상드림아일랜드를 재외동포청 설립 최적지로 제안했다.


해당 사업에는 세계한인상공인총연합회가 투자의향서를 제출해 추후 단지 내에 재외상공인들의 교류 협력 공간도 마련될 예정이다.


인사이트국민의힘 배준영 의원 / 뉴스1


배 의원은 박 장관을 만난 자리에서 "2022 세계한인회장대회 결의문과 재외동포 지도자 대상 설문조사 등에 따르면, 재외동포들은 재외동포청이 수도권에 자리 잡아야 한다는 의견이 압도적"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영종국제도시는 인천국제공항이 있고 외교부 청사가 있는 서울과도 인접한 지역”이라며 “750만 재외동포들이 편리하게 오갈 수 있는 최적의 입지를 갖추고 있다"고 강조했다.


인사이트박진 외교부 장관 / 뉴스1


외교부 장관도 긍정적인 반응..."건의문과 자료를 잘 검토하겠다"


박 장관은 배 의원에 한 말에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박 장관은 "영종국제도시가 재외동포들이 입국한 후 서울 도심으로 진입하기 편리한 장소다"며 "전달받은 건의문과 자료들을 잘 검토하겠다"고 답변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기사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배 의원은 면담을 마친 뒤에도 "원스톱 지원을 위한 재외동포청은 750만 재외동포들이 편리하게 오갈 수 있는 영종도가 최적의 입지"라고 거듭 역설했다.


앞서 윤석열 정부는 지난달 재외동포청 신설과 여성가족부 폐지 등을 골자로 한 정부조직 개편안을 확정한 바 있다.


행정안전부도 지난달 정부조직 개편을 통해 외교부 장관 소속의 재외동포청 신설을 발표했다.


인사이트기사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