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 1℃ 서울
  • -1 -1℃ 인천
  • 1 1℃ 춘천
  • 4 4℃ 강릉
  • 0 0℃ 수원
  • 1 1℃ 청주
  • 1 1℃ 대전
  • 1 1℃ 전주
  • 3 3℃ 광주
  • 2 2℃ 대구
  • 6 6℃ 부산
  • 5 5℃ 제주

오후 2시 2분, 울릉군지역 '경계경보' 발령

14시 02분 울릉군 지역에 경계경보가 발령됐다.

인사이트연합뉴스TV


울릉군 지역 공습경보 해제...경계경보로 대체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합참이 14시 02분 울릉군 지역에 경계경보를 발령했다.


2일 오전 8시 55분 울릉도 지역에 내려졌던 공습경보가 해제되고 오후 2시 02분 경계경보로 대체됐다. 


경계경보는 적기의 내습으로 다가오는 위험을 경계하라고 미리 알리는 행위를 말한다. 공급경보는 실제로 적기가 공습해왔을 때 이를 알리는 행위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이날 합동참모본부 관계자는 "울릉도 지역의 위협 평가 결과 14시부로 공습경보를 해제하고 경계경보로 대체한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 군은 현재 북한군 활동에 대해서 면밀히 추적, 감시하면서 만일의 상황에 대비해 군사 대비 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지난달 12일 장거리 전략순항미사일 2기 시험발사 현장 / 뉴시스(노동신문 캡처)


북한 미사일 도발...NLL 이남 지역에 탄착


앞서 이날 오전 8시 55분 행정안전부 중앙민방위경보통제센터는 항공우주작전본부의 요청으로 공습경보를 발령했다. 


한국 정부가 이태원 참사 사고 수습으로 혼란을 겪고 있는 정국에 북한이 동해 울릉군 방향으로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데에 따른 조치였다. 


미사일 탄착 지점은 북방한계선(NLL) 이남 27km, 속초 동방 57km, 울릉군 서북방 167km 지점으로 이례적으로 강원도와 울릉군에 가까운 지점에 떨어졌다. 


인사이트비질런트 스톰(Vigilant Storm) 훈련에 참가한 우리 공군 KF-16 전투기 / 공군 제공


합참은 북한이 대규모 한미연합공중현련인 '비질런트 스톰'을 진행하는 것을 빌미로 기습 도발한 것으로 봤다. 또 이태원 참소로 인한 남한 내부의 혼란을 노린 도발일 가능성도 열어놓았다. 


북한의 미사일 발사 직후 윤석열 대통령은 긴급 국가안전보장회의(NSC)를 소집해서 대응했다. 


윤 대통령은 이번 도발을 북한의 실질적인 영토침해 행위로 봤다. 윤 대통령은 "북한의 도발이 분명한 대가를 치르도록 엄정한 대응을 신속히 취하라"고 지시했다. 


인사이트비질런트 스톰(Vigilant Storm) 훈련에 참가한 미군 FA-18 전투기 / 공군 제공


우리 군 미사일 3발 발사하며 강력 대응..."어떠한 도발에도 단호하게 대응할 것"


우리 군은 NLL 이북 공해에 전투기를 출격시켜 대응 사격 미사일 3발을 발사했다. 


오전 11시 10분부터 1시간에 걸쳐 NLL 이북 공해에 F-15K, KF-16 전투기 등을 출격시켜 SLAM-ER 등 공대지 대응 미사일 사격을 가했다. 


SLAM-ER은 우리 공군이 보유한 장거리공대지 미사일로 F-15K에 장착된 미사일의 사거리는 280km에 달한다. 


인사이트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 GettyimagesKorea


합참은 "이번 우리 군의 정밀사격은 북한의 단거리 탄도미사일 등 어떠한 도발에도 단호히 대응하겠다는 의지와 적을 정밀타격할 수 있는 능력과 태세를 갖추고 있음을 보여주었다"고 자평했다. 


아울러 "군의 거듭된 경고에도 불구하고 북한이 도발을 지속하고 있는 만큼, 이후 발생되는 모든 사태에 대한 책임은 전적으로 북한에게 있음을 다시 한번 분명히 경고한다"고 강조했다. 


인사이트윤석열 대통령 / 뉴시스


북한의 미사일이 대한민국 영토 인근에 진입해 공습경보가 송출된 것은 지난 2016년 2월 광명성 미사일 발사 이후 6년여 만이다. 


또 윤석열 정부가 출범한 이래 15번째 탄도미사일 발사 도발이다. 


인사이트2016년에 이뤄진 을지연습 및 제402차 민방공 대피훈련 / 뉴스1


한편 경계경보가 울리면 대피할 준비를 해야 한다. 


어린이와 노약자를 미리 대피시키고 평소 준비해 둔 비상용품은 대피소로 옮겨야 한다. 화재 위험이 있는 유류와 가스통 등은 안전한 곳으로 옮기고, 외부 가스 밸브를 차단하여 전열기의 코드를 뽑아야 한다. 


화생방 공격에 대비해 방독면 등 개인보호장비를 점검하고, 음식물과 우물 등은 뚜껑이나 비닐로 덮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