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6 6℃ 서울
  • 4 4℃ 인천
  • 3 3℃ 춘천
  • 5 5℃ 강릉
  • 5 5℃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6 6℃ 전주
  • 7 7℃ 광주
  • 8 8℃ 대구
  • 15 15℃ 부산
  • 12 12℃ 제주

"사람이 죽고 있어요!" 이태원 참사 현장서 시민들 구하기 위해 절규하는 경찰관 (+영상)

이태원 참사 현장에서 목이 터져라 절규하는 경찰관의 모습을 담은 영상이 공개됐다.

인사이트YouTube '니꼬라지TV'


이태원 참사 현장, 목이 터져라 절규하는 경찰관 영상 화제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이태원 참사 현장에서 시민들을 구하기 위해 목이 터져라 절규하는 경찰관의 모습을 담은 영상이 공개됐다.


31일 유튜브 채널 '니꼬라지TV'에는 "[사건사고] 이태원 압사 사망자를 줄이기 위해 고군분투한 영웅 경찰관 (표창요망)"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인사이트YouTube '니꼬라지TV'


영상에는 서울 용산구 이태원에서 압사 사고가 벌어진 날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경찰관 A씨는 이태원 골목 한가운데에서 인파를 헤치며 목이 터져라 "도와달라"고 외쳤다.


인사이트YouTube '니꼬라지TV'


"안 돼요!, 가면 안 돼요!" 애원한 경찰관


A씨는 인파들의 한가운데에 서서 한쪽을 손가락으로 가리키며 "안 돼요! 가만 안 돼요!"라고 소리쳤다.


그는 "다 빠지세요 얼른! 도와주세요 제발"이라는 말을 반복했다.


인사이트YouTube '니꼬라지TV'


눈빛에는 간절함이 가득했고, 표정에는 절실함이 가득했다. 땀 범벅이 된 채 시민들의 눈을 마주치면서 '제발 따라 달라'는 듯 큰 소리로 말했다.


상가에서 흘러나오는 음악 소리와 시민들의 목소리가 섞여 경찰관의 목소리는 잘 들리지 않았지만, 그는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사람이 죽고 있어요!"라며 절규하듯 외쳤다.


인사이트YouTube '니꼬라지TV'


해당 영상을 본 누리꾼들의 반응


한편 해당 영상에는 "경찰, 군인, 소방대원, 의료인 코스프레 금지해야 한다", "영상 보니까 너무 눈물 난다. 영웅이다" 등의 반응이 쏟아졌다.


일부는 "확성기가 제일 시급한 거 같다. 저렇게 많은 인파를 혼자 감당하는 게 말이 되냐. 너무 처절해 보여서 눈물 난다"는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뉴스1


경찰 제복 및 경찰장비의 규제에 관한 법률에 따르면 경찰청에 등록하지 않고 물품을 판매하거나 제조·대여할 경우 1년 이하 징역 또는 1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또한 경찰이 아닌데도 경찰 제복을 착용하거나 사용·휴대하는 것만으로도 불법 대상이다.


이를 어길 시 6개월 이하의 징역이나 300만 원 이하 벌금, 구류 또는 과료에 처할 수 있다.


YouTube '니꼬라지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