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 21℃ 서울
  • 20 20℃ 인천
  • 21 21℃ 춘천
  • 21 21℃ 강릉
  • 21 21℃ 수원
  • 20 20℃ 청주
  • 19 19℃ 대전
  • 18 18℃ 전주
  • 19 19℃ 광주
  • 27 27℃ 대구
  • 23 23℃ 부산
  • 21 21℃ 제주

후진하다 그만 '풍덩'...물에 빠진 초보운전자 구하고 쿨하게 떠난 남성

주차장에서 운전연습을 하던 40대 여성이 하천에 빠지자, 주저하지 않고 하천에 뛰어들어 목숨을 구해준 남성이 있어 화제다.

인사이트하천에 전복된 차량 / Youtube 'SBS 뉴스'


후진인 줄 모르고 가속 페달 밟은 여성 운전자펜스 뚫고 그대로 하천으로 추락


[인사이트] 정봉준 기자 = 주차장에서 후진하던 40대 여성이 실수로 가속 페달을 밟아 하천에 차와 함께 빠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때 한 남성이 신속하게 하천에 뛰어들어 물에 빠진 여성을 구하고는 홀연히 사라져 이목이 집중됐다. 


전날(22일) SBS는 이날 오후 1시 45분께 대전시 중구 안영동 하상주차장에서 생긴 일을 보도했다.


인사이트Youtube 'SBS 뉴스'


펜스를 뚫고 하천으로 추락한 차량 / Youtube 'SBS 뉴스'


보도에 따르면, 당시 사고는 개인 운전 강습을 받던 운전자가 후진 상태에서 가속 페달을 밟으면서 발생했다.  


차량은 후진하면서 펜스를 뚫고 그대로 강물로 추락하고 말았다. 


운전자를 구조하는 남성에게 박수를 보내는 시민들 / Youtube 'SBS 뉴스'


물에 빠진 차량 보고 곧장 뛰어들어 여성을 구조한 신원미상 남성


운전자는 물에 빠진 직후 차 안에서 겨우 빠져나올 수 있었다. 


하지만 하천이 너무 깊은 탓에 운전자는 물 밖으로 쉽게 빠져나오지 못하고 차체에 기대 허우적거렸다. 


인사이트Youtube 'SBS 뉴스'


이 때 한 남성이 옷을 벗더니 구명 튜브를 들고선 곧장 물 안으로 뛰어들었다.


당시 차량은 남성이 운전자가 빠진 지점까지 오기 직전에 물에 가라앉은 것으로 전해졌다. 


구조가 조금이라도 늦어졌다면 운전자의 생명이 위태로울 수도 있는 상황이었던 것이다. 


인사이트Youtube 'SBS 뉴스'


사고 발생부터 구조까지 걸린 시간은 약 10분


사고 발생부터 구조까지는 10분이 채 걸리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목격자가 남성에게 "인적 사항이라도 남겨달라"고 요청했으나 남성은 "아니다. 됐다"는 짧은 말만 남기고 사라졌다고 한다. 


인사이트Youtube 'SBS 뉴스'


사건이 알려지자 누리꾼들 사이에선 "남성의 정체가 궁금하다"는 반응이 이어졌다. 


이들은 "정말 보기 드문 의인이다", "보통은 보상을 받으려고 인적 사항을 남기지 않나", "운전자는 앞으로 조심해서 운전해야겠다" 등의 댓글을 남겼다. 


인사이트전복 된 차량 / Youtube 'SBS 뉴스'


운전미숙으로 7대 차량 들이받는 사건도 발생해


한편 지난 22일 경남 김해시 한 아파트에서는 운전 미숙으로 인해 무려 7대의 차량이 연달아 부딪히는 사건이 있었다.


당시 경찰은 사건을 일으킨 운전자가 '음주운전'이 아닌 '운전 미숙'으로 인해 벌어진 사건이라고 밝혔다.


사건을 일으킨 운전자는 "주차 중 액셀을 브레이크인 줄 알고 잘못 밟았다"고 고백했다.


Youtube 'SBS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