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5 15℃ 서울
  • 17 17℃ 인천
  • 14 14℃ 춘천
  • 12 12℃ 강릉
  • 17 17℃ 수원
  • 15 15℃ 청주
  • 15 15℃ 대전
  • 17 17℃ 전주
  • 17 17℃ 광주
  • 18 18℃ 대구
  • 16 16℃ 부산
  • 17 17℃ 제주

밤마다 술집 찾아가 빈 병 줍는 소녀...이유 들은 손님들은 눈물을 흘렸다

술집 앞을 방황하는 4~5살 어린 소녀의 사연이 안타까움을 전한다.

인사이트술집 앞을 방황하는 소녀 / Yan


한밤중 술집 앞을 방황하는 소녀...이유는?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한밤중 노랫소리와 대화 소리로 시끌벅적한 술집 앞에 어린 소녀가 나타났다.


소녀는 아주 작은 손으로 술집 앞을 방황하더니 빈 병을 줍기 시작한다.


매일 밤 소녀가 이곳을 찾는 이유는 무엇일까.


인사이트Yan


지난 15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얀(Yan)은 술집 앞을 방황하는 4~5살 어린 소녀의 사연을 전했다.


소녀는 매일 자기 몸만 한 쓰레기봉투를 들고 빈 병 등을 줍기 위해 술집을 찾는다.


인사이트Yan


생활비를 모으기 위해 빈 병 모으는 소녀


즐겁게 술을 마시며 대화하고 있던 남성들은 갑작스러운 소녀의 등장에 당황해했다.


소녀는 예의 바르게 "바닥에 떨어진 빈 병을 가져가도 될까요?"라고 묻곤 봉투에 빈 병, 상자 등을 넣기 시작한다.


남성들은 늦은 밤에 보호자도 없이 혼자 폐지를 줍는 아이가 걱정돼 "서둘러 집에 가라"고 했지만, 들려오는 대답에 할말을 잃었다.


인사이트Yan


소녀는 "저 돈 벌어야 해요. 학교 가고 싶어요"라며 애절한 표정을 지어 보였다고 한다.


이 말을 들은 남성들은 빈 병, 폐지 등을 모아 소녀의 봉투에 넣어주는 훈훈한 모습을 보여줬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폐지 줍는 소녀의 사연


학교에 가고 싶어 생활비를 직접 모으는 소녀의 안타까운 사연은 베트남의 한 누리꾼에 의해 알려졌다.


다만 소녀에게 가족이 있는지, 집이 어디인지 등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는 알려지지 않았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누리꾼은 소녀의 모습을 담은 영상과 함께 사연을 전하며 "소녀에게 도움이 필요하다"고 알렸다.


해당 사연이 알려지자 많은 어른이 소녀를 후원하겠다고 약속하면서 소녀의 행방을 찾는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