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1 21℃ 서울
  • 22 22℃ 인천
  • 21 21℃ 춘천
  • 19 19℃ 강릉
  • 22 22℃ 수원
  • 21 21℃ 청주
  • 20 20℃ 대전
  • 20 20℃ 전주
  • 21 21℃ 광주
  • 20 20℃ 대구
  • 22 22℃ 부산
  • 22 22℃ 제주

태풍 '힌남노' 상륙에 대통령도 밤샜는데...'이 지역' 공무원들은 술판 벌였네요

'힌남노'로 인해 대통령도 밤을 지새운 가운데 한 지역 공무원들이 술판을 벌여 논란을 빚고 있다.

인사이트기사 이해를 돕기 위한 사진 / gettyimagesBank


대통령도 밤새웠는데 술판 벌인 전남 여수 공무원들


[인사이트] 정봉준 기자 = 역대급 태풍인 '힌남노'로 인해 대통령도 밤을 지새운 가운데 한 지역의 공무원들이 단체 회식을 즐겨 물의를 빚고 있다.


국민의 세금으로 일하는 공무원들이라면 '품위'를 유지해야 하는 것 아니냐는 시민들의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 


6일 법무부 등에 따르면 전날(5일) 지방에서 근무하는 공무원들이 2~3시간가량 고깃집에서 술과 함께 회식을 벌인 것으로 전해졌다.


인사이트기사 이해를 돕기 위한 사진 / gettyimagesBank


회식을 벌인 공무원들의 소속은 전남 여수 화장동에 위치한 여수 출입국·외국인 사무소였다.


사무소 직원들은 지난 5일 지역 내 고깃집에서 2~3시간가량 술을 마시며 회식을 즐긴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정부는 태풍 피해를 막기 위해 공무원들에게 비상대기를 지시한 상태였다.


또 윤석열 대통령을 비롯해 각 부처 장관들·지자체 관계자들이 신경을 곤두세우며 대비태세에 만전을 기하던 때였다. 


인사이트전남 태풍 피해 / 뉴스1


법무부 "자세한 경위 파악해 '진상조사·감찰·징계' 절차를 따르게 하겠다"


이런 상황인데도 태풍 영향권에 놓인 여수지역 법무부 소속 공무원들이 단체로 술자리를 벌인 것이다.


법무부 관계자는 "참가자들을 상대로 회식 성격과 참여 인원 및 규모, 기관장 참석 여부 등 자세한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전남 태풍 피해 / 뉴스1


그러면서 "결과에 따라 진상조사나 감찰, 징계 절차 등 조치가 이뤄질 수 있다"고 덧붙였다.


회식 벌인 날 접수된 신고는 170건...피해는 막심


한편 이날(5일) 광주·전남 지역에는 전날부터 200mm 안팎의 많은 비가 내렸다.


인사이트전남 태풍 피해 / 뉴스1


이에 피해 신고 170건도 접수됐다. 선착장(신안군 흑산면)·방파제(여수 돌산읍·완도 보길면) 등 어항시설 3곳이 파손되기도 했다.


또 여수에서는 부잔교 9개가 파손됐다. 여수·영광·완도 등에서도 소형선박 총 4척이 침수됐다.


인사이트전남 태풍 피해 /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