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 20℃ 서울
  • 20 20℃ 인천
  • 17 17℃ 춘천
  • 22 22℃ 강릉
  • 20 20℃ 수원
  • 21 21℃ 청주
  • 22 22℃ 대전
  • 23 23℃ 전주
  • 24 24℃ 광주
  • 22 22℃ 대구
  • 24 24℃ 부산
  • 25 25℃ 제주

한동훈 법무부 장관, 집중호우 복구 현장에 '사회봉사대상자' 700명 투입 지시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수해 복구 현장에 사회봉사대상자 수백 명을 투입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인사이트한동훈 법무부 장관 / 뉴스1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법무부가 수해 피해 지역의 복구를 위해 수백 명의 사회봉사대상자를 투입했다.


19일 법무부는 한동훈 장관의 지시로 폭우 피해가 컸던 서울·경기·충청·호남 지역을 중심으로 8월 10일부터 19이가지 약 700여 명의 사회봉사대상자를 긴급 투입해 복구 활동을 펼치고 있다고 밝혔다.


투입된 사회봉사대상자는 경범죄를 저질러 법원에서 무보수로 봉사활동을 하도록 명령받은 이들이다.


인사이트사회봉사대상자들이 복구 활동을 한 경기도 안양시 침수 피해 비닐하우스 / 법무부


그동안 사회봉사대상자는 주로 거리 청소, 복지시설 및 농어촌 지원 등에 투입돼 왔다.


법무부는 이번 집중호우로 침수 피해가 컸던 서울 서초구 반포동, 강남구 논현동 등을 중심으로 주택 및 상가 내 유입된 토사물 제거, 침수된 가구와 가전제품 세척, 건물 내 청소 등을 실시했다.


또한 경기 화성·충북 청주 등 농촌지역에서는 무너진 제방을 복구하고 강풍에 쓰러진 비닐하우스를 다시 세우는 등의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인사이트최근 폭우 피해를 입은 지역 / 온라인 커뮤니티


한동훈 법무부 장관은 "집중호우로 많은 국민들께서 어려움을 겪고 계시고, 수확을 앞둔 농민들의 고통도 큰 상황"이라면서 "사회봉사대상자들을 피해 지원에 집중 투입하는 등 피해를 입은 분들께서 하루속히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법무부가 할 수 있는 일을 찾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한 장관은 앞서 지난 11일 집중호우 피해 주민들에게 법률지원을 하고, 피해를 본 사건 관계인들의 소환을 자제하는 등의 방안을 마련하라고 지시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