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3 13℃ 서울
  • 16 16℃ 인천
  • 10 10℃ 춘천
  • 19 19℃ 강릉
  • 14 14℃ 수원
  • 16 16℃ 청주
  • 16 16℃ 대전
  • 16 16℃ 전주
  • 18 18℃ 광주
  • 18 18℃ 대구
  • 20 20℃ 부산
  • 21 21℃ 제주

폭우에 학교 뒷산 와르르 무너져 내린 서울 경문고 상황

경문고 후문 부근에 산사태가 일어나는 아찔한 사고가 발생했다.

인사이트경문고 / 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수도권에 빗줄기가 잦아들고 있는 가운데, 폭우가 왔던 때 한 고등학교 후문 부근에 산사태가 일어났다는 게 알려졌다.


방학 기간이라 학생들이 없었던 것이 천만다행이었다.


10일 서울 동작구에 위치한 경문고등학교 후문 인근에는 최근 내린 폭우로 인해 산사태가 발생해 토사물이 쏟아져 내렸다.


이번 산사태로 학교 담장과 축대가 무너져 내리는 등 피해가 상당했으나, 다행히 방학 기간이라 인명 피해는 없었다.


인사이트집중 호우로 침수된 다리 / 뉴스1


무너진 시작 지점이 학교 주자창 및 건물과 이어진 곳이라, 사진 속 경문고 건물이 위태로워 보인다.


현재 경문고는 후문에 '복구를 위해 교육청과 협의 중이며 조속히 복구하겠다'라는 문구를 붙이고 재건 작업에 힘쓰고 있다.


한편 동작구에는 지난 8일과 9일 양일간 약 500㎜에 달하는 비가 쏟아졌다.


교육부 발표에 따르면, 이번 집중 호우로 인해 서울·경기·강원 등 총 29개 학교 및 기관이 싱크홀, 침수, 토사 유입 등의 피해를 입었다. 


인사이트폭우로 흙탕물 된 한강 / 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