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2 22℃ 인천
  • 26 26℃ 춘천
  • 25 25℃ 강릉
  • 25 25℃ 수원
  • 25 25℃ 청주
  • 25 25℃ 대전
  • 25 25℃ 전주
  • 28 28℃ 광주
  • 27 27℃ 대구
  • 25 25℃ 부산
  • 26 26℃ 제주

"치킨을 시켰더니 '담배 튀김'이 왔습니다"

치킨을 시켰는데 치킨 안에 담배가 같이 튀겨져 있었다는 한 누리꾼의 사연이 공개돼 모두가 경악을 금치 못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치킨을 시켰는데 담배꽁초가 같이 튀겨져 왔다는 황당한 사연이 공개됐다.


지난 9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치킨을 먹다가 의문의 튀김을 발견하고 경악을 금치 못한 A씨가 장문의 게시글을 올렸다.


그는 치킨에 담배가 같이 튀겨져 있는 사진과 함께 치킨집 측의 대응 방식에 대해 전했다.


그는 "매장에 전화해 따지고 배달 앱과 통화를 해 환불받았는데 매장 태도에 너무 화가 난다"라며 분노를 금치 못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A씨가 주문한 치킨의 매장은 여자 사장과 남자 사장이 운영 중인 것으로 보였다.


그가 치킨에서 담배꽁초가 나왔다고 따지자 사장은 둘 다 담배를 안 피운다고 말하며 "감자튀김 아니냐. 먹어 봐라"라고 말하기까지 했다.


하지만 치킨에서 발견된 담배꽁초에는 담배명까지 적혀있었다.


사장이 전화를 끊기 전에 "맛있게 드세요"라고 말하자 A씨는 격분해 "어떻게 먹냐"라고 따졌다.


그러자 여자 사장은 "그것만 쏙 떼고 맛있게 드세요"라며 황당한 답변을 내놓았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결국 남자 사장이 직접 A씨의 집에 방문해 '담배 튀김'을 확인하고 나서야 그는 사과를 받을 수 있었다.


그러나 A씨가 본사와 식약처에 신고하겠다고 하자 또다시 분위기는 냉담해졌다. A씨는 사장에게 "젊은 사람이 그렇게 살지 말라"라는 윽박까지 들어야 했다.


A씨는 결국 본사에 컴플레인을 걸었지만 제대로 된 대처를 받지 못했다. 이에 그는 식약처에 '담배 튀김'을 맡겨서 제대로 검사하겠다는 입장을 취했다.


해당 사연을 들은 누리꾼은 "이건 명백히 치킨집의 과실이다", "이걸 어떻게 발뺌하냐" 등의 반응을 보이며 A씨에게 공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