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4 24℃ 서울
  • 24 24℃ 인천
  • 28 28℃ 춘천
  • 23 23℃ 강릉
  • 25 25℃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4 24℃ 전주
  • 26 26℃ 광주
  • 25 25℃ 대구
  • 29 29℃ 부산
  • 31 31℃ 제주

국내 기름값 5주 연속 하락...휘발유 5개월 만에 '1800원대' 진입

유류세 인하율 확대와 국제 유가 하락 등의 영향으로 전국 휘발유 판매 가격이 5주 연속으로 내렸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유류세 인하율 확대와 국제 유가 하락 등의 영향을 받아 국내 주유소 기름값이 5주 연속으로 하락했다.


6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8월 첫째 주(7월 31일~8월 4일) 전국 주유소의 휘발유 평균 판매가격은 ℓ(리터)당 1881.9원으로 집계됐다. 전주보다 ℓ당 55.8원 내린 것이다.


특히 주간 평균 휘발유 가격이 ℓ당 1800원대로 내려온 것은 3월 둘째 주(1861원) 이후 약 5개월 만이다.


경유 평균 가격 역시 지난주보다 45.7원 내린 리터당 1,969.8원으로, 휘발유와 마찬가지로 5주 연속 하락했다.


인사이트뉴스1


국내 휘발유 가격은 지난달 1일부터 시행된 유류세 인하 폭 확대 조치(30%→37%)와 국제 석유제품 하락세의 영향으로 하락세를 보였다.


국제 석유제품 가격이 하락세인 만큼 휘발유와 경유 판매가격이 당분간 떨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최근과 같은 속도의 하락세가 지속된다면 전국 경유 판매가격은 다음주쯤 리터당 1800원대에 진입할 가능성이 높다는 추측이 나온다.


기름값이 계속 하락하고 있지만 일각에서는 "여전히 비싸다"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인사이트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