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8 28℃ 서울
  • 26 26℃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7 27℃ 수원
  • 27 27℃ 청주
  • 27 27℃ 대전
  • 28 28℃ 전주
  • 27 27℃ 광주
  • 30 30℃ 대구
  • 27 27℃ 부산
  • 28 28℃ 제주

국내 수입된 베트남산 '냉동새우살'서 기준치 초과 세균 검출

국내로 수입된 베트남산 냉동새우살 2건에서 기준치를 초과한 세균수가 검출됐다고 식약청이 밝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임우섭 기자 = 일식집 및 뷔페에서 초밥 등으로 사용되는 베트남산 냉동 새우살에서 기준치를 초과한 세균 수가 검출됐다.


세균수 기준을 초과한 냉동 새우살 2건은 즉각 통관 차단됐다.


29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 5월 23일부터 이달 22일까지 6개국 31개 수산물가공품제품에 대한 미생물 안전성을 검사한 결과 베트남산 냉동 새우살 2건(8393kg)에서 기준치를 초과한 세균 수가 나타났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이번 검사에서 가열하지 않고 그대로 섭취하는 냉동 수산물가공품만을 대상으로 검사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이중 식중독균인 '장염비브리오', '황색포도상구균', '살모넬라',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 그리고 위생지표균인 '세균수', '대장균'을 집중적으로 검사한 결과 베트남산 냉동 새우살 2건이 부적합하다는 것을 확인했다.


식약처는 해당 제품을 수출국으로 반송하거나 폐기하는 조치 등을 취할 계획이며 동일 제품을 수입할 시 정밀 검사를 5차례 실시하는 등 안전성 확인 절차를 이전보다 더 강화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식약처는 각 가정에서 초밥용 냉동 제품을 먹거나 냉동 참치 등을 해동할 때 먹는 시간을 고려해 자연해동하거나 물에 해동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조언했다.


또 해동 이후 세균 번식 우려가 있어 즉시 섭취한 후 다시 냉동해서 사용하지 말아 달라고 당부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