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5 25℃ 인천
  • 25 25℃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5 25℃ 전주
  • 29 29℃ 광주
  • 26 26℃ 대구
  • 31 31℃ 부산
  • 31 31℃ 제주

고2 남학생 휴대전화서 여학생 '불법 촬영' 사진 100여 장 확인

경기도 고양시의 한 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2학년 남학생이 휴대전화로 수년간 또래 여학생들을 불법 촬영한 것으로 드러났다.

인사이트MBC '뉴스데스크'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경기도 고양시의 한 고등학교에서 2학년 남학생이 휴대전화로 또래 여학생들을 장기간 불법 촬영한 것으로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28일 경기 일산 동부경찰서는 고양시의 한 고등학교 2학년에 재학 중인 A군을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카메라 등 이용 촬영)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군은 지난 2020년부터 2년여 동안 휴대전화로 학교, 학원, 길거리, 아파트 단지 등에서 불특정 다수의 또래 여학생의 신체를 불법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MBC '뉴스데스크'


경찰은 학교 측의 신고를 받고 A군의 휴대전화를 확인했다.


지금까지 확인된 피해자만 3명이며 간접 확인한 불법 촬영 사진은 100여 장이 넘는 것으로 조사됐다.


MBC '뉴스데스크'의 단독 보도에 따르면 A군은 친구들끼리 대화하거나 엎드려 자는 학생을 몰래 찍는가 하면, 책상 아래로 휴대전화를 내려찍거나 치마 밑을 찍기도 했다.


A군이 촬영한 사진 대부분이 신체 일부만 촬영돼 피해자는 더 많은 것으로 추측된다.


인사이트MBC '뉴스데스크'


경찰은 A군을 피의자로 입건해 조사했으며 휴대전화도 압수에 나섰지만, A군이 경찰 조사 전 휴대전화를 버려 확보하지는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A군은 "순간적인 호기심과 정신적인 문제 등으로 실수를 했다. 잘못을 반성하고 있다"라면서 "삭제한 사진이 휴지통에 남아있던 것"이라고 해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네이버 TV 'MBC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