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25 25℃ 인천
  • 26 26℃ 춘천
  • 25 25℃ 강릉
  • 26 26℃ 수원
  • 25 25℃ 청주
  • 25 25℃ 대전
  • 26 26℃ 전주
  • 26 26℃ 광주
  • 27 27℃ 대구
  • 26 26℃ 부산
  • 29 29℃ 제주

허재 아들 허웅 코로나19 확진...국제농구연맹 아시아컵에 적신호

2022 국제농구연맹(FIBA) 아시아컵에 참가한 허웅(29·KCC)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인사이트허웅 / 대한민국농구협회


[뉴스1] 이상철 기자 = 2022 국제농구연맹(FIBA) 아시아컵에 참가한 허웅(29·KCC)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대한민국농구협회는 18일 "추일승 감독이 이끄는 남자 농구대표팀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며 "허웅이 17일 몸에 이상을 느껴 신속항원검사를 받은 결과 양성 반응이 나왔다. 이에 유전자증폭(PCR) 테스트를 진행했고 18일 오전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코로나19에 감염된 허웅은 곧바로 격리됐다. 대회 방역 프로토콜에 따라 허웅의 룸메이트였던 A선수도 신속항원검사 후 격리조치 됐다.


협회는 "밀접접촉자인 농구대표팀 전원도 신속항원검사를 진행했고, 현재까지 음성 반응이 나왔다"며 "추가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현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다. 후속조치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했다.


한편 한국은 이번 대회에서 조별리그 3연승을 거두고 8강에 직행, 오는 21일 뉴질랜드-시리아전 승자와 맞붙는다.


인사이트허웅 / 대한민국농구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