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6 26℃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5 25℃ 수원
  • 27 27℃ 청주
  • 30 30℃ 대전
  • 29 29℃ 전주
  • 30 30℃ 광주
  • 31 31℃ 대구
  • 28 28℃ 부산
  • 31 31℃ 제주

8살 아이 목·팔다리 2분간 공격한 개, 결국 '안락사' 된다

울산울주경찰서에 따르면 8살 남자 아이를 습격한 문제의 개는 곧 안락사될 예정이다.

인사이트보배드림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울산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8살 남자아이가 목줄이 풀린 개에 목과 팔을 물어 뜯기는 아찔한 사고가 발생했다.


15일 울산울주경찰서에 따르면 8살 남자 아이를 습격한 문제의 개는 곧 안락사될 예정이다.


8살 아이를 다치게 한 개는 믹스견으로 현재 유기견 보호센터에 있다.


경찰은 해당 개가 또다시 인명사고를 낼 우려가 크다고 보고 안락사 절차를 밟고 있다.


경찰은 문제의 개 주인인 70대 A씨도 과실치상 혐의로 입건했다. A씨는 사고가 발생한 아파트 인근에 거주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인사이트보배드림


개에게 공격을 당한 아이는 목과 팔다리 등에 깊은 상처를 입어 봉합수술을 받았다.


중상을 입은 아이는 현재도 입원 치료를 받고 있다.


한편, 지난 11일 오후 1시 20분께 울산시 울주군의 한 아파트 단지 안을 돌아다니던 개 한 마리가 8살 남자 아이에게 달려들었다.


해당 개는 아이가 쓰러졌는데도 2분 넘게 공격했고, 이는 고스란히 CCTV에 찍혔다.


당시 택배 기사가 우연히 이를 목격해 개를 쫓은 뒤 119와 112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인사이트개에 물려 중상 입은 아이의 상처 / 보배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