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1 31℃ 서울
  • 28 28℃ 인천
  • 30 30℃ 춘천
  • 27 27℃ 강릉
  • 28 28℃ 수원
  • 26 26℃ 청주
  • 26 26℃ 대전
  • 30 30℃ 전주
  • 31 31℃ 광주
  • 32 32℃ 대구
  • 29 29℃ 부산
  • 31 31℃ 제주

횡단보도 앞 '일시 정지'한 차량에 경적 울리면 범칙금 4만원 부과

어제(12일)부터 개정된 도로교통법이 새로이 시행됐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어제(12일)부터 개정된 도로교통법이 새로이 시행됐다.


전국 곳곳에서는 개정된 도로교통법 내용을 아는 사람과 그렇지 못한 사람이 혼재돼 각종 혼란스러운 상황이 벌어졌다.


개정된 도로교통법의 핵심은 교차로와 어린이보호구역 횡단보도 앞 '일시 정지'다.


이전에는 보행자가 횡단보도를 건널 때만 우회전 일시 정지를 해야 했다면 이제는 신호를 기다리는 사람이 있기만 해도 일시 정지를 해야 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어린이보호구역 내 횡단보도에서는 신호등이 없고, 건너는 사람이 없더라도 일시 정지를 해야 한다. 그렇지 않을 경우 벌점 10점에 승용차 기준 범칙금 6만원이 부과된다.


이를 아는 사람들조차도 잘 모르는 개정안이 있다. 바로 횡단보도 앞에서 일시 정지했을 때 뒤에서 불필요하게 경적을 울린 차량에 범칙금이 부과된다는 점이다.


개정된 도로교통법을 준수해 횡단보도 앞에서 일시 정지한 차량에 경적을 울리는 차량이 적발될 경우 범칙금 4만원이 부과된다.


전국의 경찰청을 각 관할 지역을 다음 달부터 단속에 들어갈 방침이다. 한 달간의 계도 기간을 거친 뒤 8월 12일이 단속 시작일이 될 전망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