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0 30℃ 서울
  • 27 27℃ 인천
  • 29 29℃ 춘천
  • 24 24℃ 강릉
  • 30 30℃ 수원
  • 26 26℃ 청주
  • 26 26℃ 대전
  • 27 27℃ 전주
  • 29 29℃ 광주
  • 28 28℃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전여옥, 이효리·이상순 저격..."제주 커피숍 꼭 해야 되나?"

전여옥이 이효리·이상순 부부의 제주도 카페를 저격했다.

인사이트Instagram 'sangsoonsangsoon'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전여옥 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의원이 이효리·이상순 부부의 제주도 카페에 대해 "꼭 커피숍 해야 됩니까?"라고 저격했다.


지난 3일 전 전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상순 씨는 커피를 내려주고 이효리 씨는 커피숍 손님들하고 사진 찍어준다? 엄청난 경쟁력이지만 이러면 다른 주변 커피숍 초토화된다"라고 했다.


그는 "인구 60만 즈음한 제주에 9시 오픈하자마자 100m 줄 서기. 결국 커피 재료가 다 떨어져 영업종료를 12분 만에 써 붙였다더라"라며 "그런데 전 '아니 왜 이분들이 커피숍을 하나?' 싶었다"라고 적었다.


이어 "커피숍은 한식당 등 음식점보다 또 다른 직종보다 이른바 진입장벽이 낮다"라며 "그래서 제주도 골목까지도 커피숍이 들어서 있다 한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Facebook '전여옥'


전 전 의원은 "이효리 이상순 부부에게 커피숍 오픈은 '방송'과 '음악'에 곁들인 '커피 사랑' 취미생활 같다"라며 "그러나 대부분의 커피숍 주인에게는 피 말리는 '생계 현장'"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한때 재벌 딸들이 '빵집'을 열자 사회적 비난이 쏟아졌다"라며 "'재벌 딸이 골목 빵집 상권까지 위협하나'라며 결국 재벌 딸들은 빵집 문을 닫았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효리 씨나 이상순 씨 '재벌 자제분' 못지않은가. 아니 더 낫다"라며 "전 이들이 재벌 딸들 보다 사회적 영향력도 더 큰 '공인'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카페가 큰 인기를 끌며 인파가 몰리자 이효리 이상순 부부는 지난 3일 영업을 일시 중단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