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8 28℃ 서울
  • 26 26℃ 인천
  • 28 28℃ 춘천
  • 25 25℃ 강릉
  • 28 28℃ 수원
  • 26 26℃ 청주
  • 26 26℃ 대전
  • 26 26℃ 전주
  • 27 27℃ 광주
  • 29 29℃ 대구
  • 29 29℃ 부산
  • 28 28℃ 제주

"사옥 짓게 해주면 성남FC 후원"...두산건설 성남시에 보낸 공문 공개됐다

두산건설이 성남시 측에 신사옥을 지을 경우, 성남FC 후원금 계약을 검토하겠다는 내용이 담긴 공문을 보낸 것으로 파악됐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두산건설이 성남시 측에 신사옥을 지을 경우, 성남FC 후원금 계약을 검토하겠다는 내용이 담긴 공문을 보낸 것으로 파악됐다.


지난 26일 SBS뉴스에서는 2014년 10월 두산건설이 성남시에 보낸 공문을 입수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2014년 10월 두산건설은 성남시에 두산 신사옥을 건립할 수 있도록 경기 성남시 분당구 한 병원부지의 용도를 바꿔달라는 내용의 공문을 보냈다.


이 같은 내용이 이행되면 성남FC 후원 등을 검토하겠다는 내용도 담겼다.


인사이트SBS


이로부터 9개월 뒤 성남시는 용도변경에 따른 두산그룹 사옥 신축 계획을 발표했으며, 약 3개월 뒤 성남FC와 두산건설은 광고 협약을 맺게 됐다.


또한 해당 병원부지에는 두산그룹 계열사가 모인 분당두산타워가 입주했다.


경찰은 두산그룹 후원금 계약과 성남시의 용도변경 사이 대가성을 중점적으로 수사할 것으로 보인다.


성남FC 후원금 특혜 의혹은 이재명 의원이 성남FC 구단주이던 2015년 성남시장 재직 당시 성남시 기업에 구단 후원금과 광고비 명목으로 160억여 원을 지불하게 했다는 의혹이다.


앞서 바른미래당은 이 의원이 후원금을 받는 대가로 기업들로부터 부정 청탁을 받고 현안 처리를 해줬다며 뇌물 혐의로 고발한 상태다.


인사이트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