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4 24℃ 서울
  • 24 24℃ 인천
  • 24 24℃ 춘천
  • 24 24℃ 강릉
  • 24 24℃ 수원
  • 23 23℃ 청주
  • 24 24℃ 대전
  • 26 26℃ 전주
  • 26 26℃ 광주
  • 24 24℃ 대구
  • 25 25℃ 부산
  • 30 30℃ 제주

훔친 오토바이 타던 무면허 청소년들 단속해 잡았는데도 오토바이 다시 돌려준 경찰관

경찰이 고속도로에서 무면허로 오토바이를 몰던 10대 청소년들을 붙잡았다.

인사이트MBC 뉴스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경찰이 고속도로에서 무면허로 오토바이를 몰던 10대 청소년들을 붙잡았다.


경찰은 번호판이 없음에도 오토바이를 청소년들에게 돌려줬는데, 알고 보니 해당 오토바이는 청소년들이 훔친 오토바이였다는 것이 알려져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23일 부산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에 따르면 지난 20일 낮 경남 양산에서 울산으로 가는 경부고속도로에서 10대 청소년 4명이 오토바이를 타고 달리고 있다는 신고가 112에 접수됐다.


당시 청소년들은 작은 오토바이에 4명이나 타고 있었고 번호판도 부착되지 않은 상태였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경찰은 해당 오토바이를 30㎞가량 추적한 끝에 서울주 분기점 인근에서 청소년들을 검거했다.


문제는 경찰은 이날 저녁 해당 오토바이를 별다른 확인 절차 없이 청소년들에게 돌려줬다는 점이다.


당시 경찰은 해당 청소년들이 무면허로 운행을 한 것과 번호판이 없다는 것을 충분히 인지하고 있었다.


즉 훔친 오토바이인지 충분히 의심되는 상황이었는데, 이를 확인하지 않고 오토바이를 다시 돌려준 것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경찰은 학생들의 부모가 '아이들 오토바이가 맞다'는 말에 오토바이를 넘긴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순찰대는 확인 과정에 미진함이 있었던 점에 대해서는 인정을 하고 있다.


지난 25일 MBC 뉴스에 따르면 해당 청소년들은 훔친 오토바이를 또 타고 다니다가 오토바이 주인 가족에 의해 지난 22일 붙잡힌 것으로 확인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