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0 30℃ 서울
  • 25 25℃ 인천
  • 29 29℃ 춘천
  • 29 29℃ 강릉
  • 30 30℃ 수원
  • 28 28℃ 청주
  • 28 28℃ 대전
  • 26 26℃ 전주
  • 25 25℃ 광주
  • 27 27℃ 대구
  • 26 26℃ 부산
  • 28 28℃ 제주

국민의힘 "참전용사 수당 2배 인상 추진...국가 위해 헌신한 분들 예우할 때 안보 완성"

6·25 전쟁 72주년을 하루 앞두고 국민의힘이 참전용사 수당 2배 인상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인사이트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 / 뉴시스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6·25 전쟁 72주년을 하루 앞두고 국민의힘이 참전용사 수당 2배 인상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24일 권성동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국회서 열린 현안점검회의 모두발언에서 "국가를 위해 헌신한 분들을 진정으로 기억하고 예우할 때 안보가 완성된다"고 했다.


권 원내대표는 "국민의힘은 6·25 참전용사들이 보다 명예로운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참전용사 수당을 2배 인상하겠다"고 말했다.


이외에 고령 배우자 지원책 마련 등 보훈 체계를 개선하는 데도 적극 앞장서겠다고 했다. 


인사이트정부세종청사 국가보훈처 외벽에 게시된 6.25참전용사들이 직접 착용한 새 여름 단체복 화보 현수막 / 뉴시스


권 원내대표는 "72년 전 자유민주주의 국가인 대한민국이 위기에 빠졌을 때 자유를 위해 싸웠던 순국선열들과 세계 시민 여러분께 고개 숙여 깊이 감사드린다"고 했다.


그러면서 "오늘 우리가 누리는 자유와 번영이 누구 희생 위에 있는지 잊지 않겠다"는 다짐도 전했다. 


권 원내대표는 정부의 대북정책 방향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72년이 지났지만 북한은 여전히 대한민국의 안보를 위협하고 있다"면서 "우리가 믿을 수 있는 유일한 사실은 북이 핵무장 능력을 강화해왔다는 것 뿐이다. 대북정책은 이 엄연한 사실 위에 기반해야 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시스 


권 원내대표는 "국민의힘과 윤석열 정부는 대북 굴종적 안보 정책을 바로잡고 강력한 동맹관계를 통해 북한의 도발을 억제해 나가겠다"며 "평화는 외치는 것이 아니라 지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국가보훈처에 따르면 현재 65세 이상 참전유공자 등록자에겐 매달 35만 원의 참전명예수당이 지급된다.


80세 이상 참전유공자 등록자에겐 매달 10만 원의 생계지원금도 지급되며 보훈병원 진료 시 본인 부담 진료비 90% 감면, 사망시 장제보조비 등이 지원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