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4 24℃ 인천
  • 25 25℃ 춘천
  • 26 26℃ 강릉
  • 25 25℃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8 28℃ 전주
  • 30 30℃ 광주
  • 30 30℃ 대구
  • 28 28℃ 부산
  • 31 31℃ 제주

2022 칸 국제 영화제에서 포착한 디올 착용한 줄리아 로버츠, 킬리안 음바페 패션 눈길

지난 17일부터 28일까지(현지시각) 프랑스 칸에서 열린 '제75회 칸 국제 영화제'에서 배우 줄리아 로버츠와 축구선수 킬리안 음바페가 디올 패션을 보여주어 화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디올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지난 17일부터 28일까지(현지시각) 프랑스 칸에서 열린 '제75회 칸 국제 영화제'에서 배우 줄리아 로버츠와 축구선수 킬리안 음바페가 디올 패션을 보여주어 화제다.

배우 줄리아 로버츠는 디올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의 디올 오뜨 꾸뛰르 블랙 바 재킷과 블랙 튤 스커트를 착용하여 시크하면서도 우아한 스타일을 선보여 시선을 사로잡았다.

축구선수 킬리안 음바페는 칸영화제 AMFAR GALA에서 디올 남성복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킴 존스의 블랙 울 피크 라펠 디테일의 턱시도, 클래식 화이트 코튼 셔츠, 블랙 실크 보우 타이 그리고 블랙 레더 더비슈즈를 착용하여 댄디한 스타일을 완성해 눈길을 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