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화점 쇼핑 후 광장시장 '단골식당' 찾아가 떡볶이·빈대떡 포장해간 윤 대통령

인사이트광장시장을 찾은 윤석열 대통령 / 뉴스1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전날(14일), 윤석열 대통령이 부인 김건희 여사와 함께 강남 신세계백화점에서 쇼핑을 한 소식이 화제가 됐다.


정상들이 구역 통제 없이 자유롭게 쇼핑하는 모습은 그간 다른 나라에서만 볼 수 있었는데, 국내에서도 보게 되자 신기하다는 반응이 나왔다.


시민들은 "소탈한 모습이 보기 좋다"라고 입을 모았는데, 보다 더 소탈한 소식들이 전해져 인간적이라는 반응까지 나오고 있다.


지난 14일 대통령 대변인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 내외는 공식 일정이 없었다.


인사이트뉴시스


인사이트뉴스1


휴일이었던 윤 대통령 내외는 이날 강남 신세계백화점에서 쇼핑을 했다. 이후 윤 대통령과 김 여사는 서울 종로구 광장시장을 찾았다. 광장시장에 윤 대통령이 좋아하는 메뉴가 있어서였다.


윤 대통령은 광장시장 단골 식당을 찾아가 마약김밥과 칼국수를 먹으려 했는데, 사람이 꽉 차 있어 그러지 못했다.


그래서 빈대떡과 떡볶이, 순대, 만두 등을 포장한 뒤 남산 한옥마을을 한 바퀴 돌았다. 포장해 간 음식은 이날 저녁식사 때 먹었다고 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대한민국 대통령의 토요일 식사 메뉴가 빈대떡, 떡볶이, 순대, 만두라는 소식이 전해지자 누리꾼들은 "역시 맛잘알"이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 누리꾼은 "튀김까지 있어야 하는데 내가 사다주고 싶다"라는 반응을 보여 공감을 얻기도 했다.


이번 윤 대통령 내외의 일정을 두고 시민들의 반응은 좋다. 국가가 직접 나서서 구역 및 시민을 통제하는 모습 없이 최소한의 경호 인력만 함께 했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가 나오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