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으로 킥보드 탄 뒤 지하철·버스 갈아타면 '환승할인' 된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공유킥보드를 많이 타는 이들이 좋아할 만한 소식이 전해졌다.


11일 매일경제는 킥보드를 타고 지하철이나 버스로 갈아타면 '환승 할인'을 해주는 교통카드가 등장한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카드 한 장만 들고 다니면 어디든지 편리하게 갈 수 있는 데다가 돈까지 절약할 수 있어 큰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


심지어 대중교통 이용이 증대돼 환경에도 좋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스마트 모빌리티 통합 플랫폼 기업인 휙고가 교통카드 '캐시비' 운영사인 로카모빌리티와 함께 대중교통 환승 할인이 가능한 정산 서비스를 선보이기로 하면서 가능해졌다.


인사이트뉴스1


지난달 휙고와 로카모빌리티는 대중교통과 개인형 이동수단(PM)을 잇는 통합 요금 정산 서비스를 공동 운영하기로 계약을 맺었다.


획기적인 이 같은 서비스는 연내 서울·경기·부산 지역에서부터 시작될 예정이다.


휙고의 모회사인 휙의 홍시현 이사회 의장은 해당 서비스에 대해 남다른 자신감을 드러냈다.


홍시현 이사회 의장은 "젊은 세대를 중심으로 근거리 이동을 위한 최적의 교통수단으로 떠오르는 PM 부문이 우리나라 대중교통의 선진화를 이끌어온 교통카드 시스템과 결합되면서 전 세계 어디서도 찾아볼 수 없는 혁신적 정산 체계와 스마트 통합 교통망이 구축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