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10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만 3,925명 발생...사망자 29명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어제(10일) 하루 국내에서는 4만 3,925명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11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 4만 3,925명이 추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확진자 중 국내 발생은 4만 3,888명이었으며 나머지 37명은 해외 유입 사례였다.


이날 확진자가 추가됨에 따라 누적 총 확진자 수는 17,658,794명이 됐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시스 


사망자는 29명 늘어 누적 총 사망자 수는 2만 3,491명이 됐다. 위중증 환자는 383명으로 집계됐다.


11일 이기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은 "정부는 새정부 출범 100일 내에, 과학적이고 지속가능한 코로나 대응체계를 재정립하겠다"면서 "이를 통해 다시 찾아올 수 있는 코로나 재유행에도 철저히 대비하겠다"고 했다.


이 조정관은 지난 4월 25일부터 시작된 4주간의 '이행기'를 전문가들과 면밀히 살피고 평가하고, 다음 주에 종합적인 평가를 거쳐 '안착기' 진입 시점에 대해서도 논의할 예정이라고 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안착기'에 진입하면 현행 7일 의무 격리가 권고로 바뀌게 된다.


이 조정관은 "현재 우리 의료체계와 방역대응 역량으로는주간 하루 평균 10만명 이내의 확진자 발생 수준 이하라면 큰 문제없이 최적의 치료를 제공할 수 있다고 판단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