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세연'이 제기한 '성폭행' 혐의 2년 만에 벗은 김건모 현재 심경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성폭행 무혐의 처분을 받은 가수 김건모가 벼랑 끝에 섰던 심경을 전했다.


최근 김건모 측 법률대리인은 "김건모는 현재 진실이 밝혀져 다행이라고 생각한다"라고 성폭행 혐의를 벗은 김건모의 심경을 전했다.


그는 이어 "향후 대응 방향에 대해서는 김건모 씨와 얘기를 나눈 뒤 알리겠다. 아직 결정된 것이 없다"라고 밝혔다.


지난 2019년 12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에서는 김건모가 2016년 여름 서울 강남의 한 유흥주점에서 30대 여성 A씨를 성폭행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인사이트뉴스1


A씨는 당시 '가로세로연구소'에 "김건모가 나를 성폭행 할 때 입었던 배트맨 티셔츠를 입고 방송에 출연하는 것을 보며 괴로웠다"라고 제보했으며, 강용석 변호사를 통해 김건모를 검찰에 고소했다.


이에 김건모는 "성폭행 의혹은 사실무근이고 고소인이 누구인지도 모르는 상황"이라며 혐의를 전면 부인했다.


억울함을 느낀 김건모는 명예 회복을 위해 지난해 1월 A씨를 명예훼손 및 무고 등 혐의로 맞고소했다.


그는 경찰 조사에서 당시 유흥업소 주변 CCTV와 지출 내역서 등을 증거자료로 제출하면서 A씨의 주장과 달리 배트맨 티셔츠를 입고 있지 않은 데다 성폭행하지 않았다고 반박했다.


인사이트뉴시스


지난 18일 서울중앙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는 검찰시민위원회의 의결을 거쳐 강간 혐의로 고소당한 김건모에 대해 혐의가 없다고 보고 재판에 넘기지 않기로 결정했다.


김건모는 해당 의혹 폭로 이후 콘서트도 취소하며 약 2년 동안 자숙에 돌입했다.


과연 성폭행 무혐의를 받은 그가 어떤 모습으로 다시 대중 앞에 서게 될지 관심이 집중된다.


인사이트뉴시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