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전 골든벨' 진행하다 퇴사 후 다꾸 콘텐츠로 '25만' 유튜버 된 아나운서

인사이트KBS '도전 골든벨' / 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김재유 기자 = 과거 KBS 인기 프로그램 '도전! 골든벨' 진행을 맡았던 차다혜 아나운서의 반가운 근황이 전해졌다.


차 전 아나운서는 2016년 둘째 아이 출산으로 몸담던 KBS를 퇴사했다. 그뒤 미리 개설해 놓았던 유튜브 채널 '차차튜브'를 통해 근황을 전했다.


당시 그는 육아하는 모습을 담은 브이로그 영상을 주로 올렸다.


인사이트YouTube '차차노트 ASMR'


그렇게 유튜버로 왕성히 활동하던 중 아이들의 프리이버시 등을 이유로 브이로그를 중단했다. 


새로운 영상 컨텐츠를 찾던 중 차 전 아나운서는 '다이어리 꾸미기'(다꾸) 영상을 올리기 시작했다. 


'차차노트 ASMR'이라는 '다꾸' 전문 새 채널까지 개설한 차 전 아나운서는 전과는 달리 얼굴을 공개하지 않고 오로지 손과 다이어리만 나오는 영상을 올렸다.


이 다꾸 영상이 큰 인기를 얻으며 채널 개설 1년 5개월 만에 25만 구독자를 모으게 됐다.


인사이트YouTube '차차노트 ASMR'


불문과 출신 다운 완벽한 필기체부터 아기자기한 소품들, 빈티지한 느낌이 물씬 풍기는 영상이 시청자들의 눈길을 한눈에 사로잡은 덕분이다.


25만 구독자 유튜버가 된 그에게 유튜브  본사는 '실버 버튼'까지 보냈다. 실버 버튼은 10만 구독자를 모은 유튜버에게 전달되는 선물이다. 


'도전! 골든벨' 진행을 맡던 인기 아나운서에서 '25만 구독자' 유튜버가 된 차다혜 전 아나운서의 소식에 누리꾼들은 "축하드린다", "정말 대단하다. 특히 다꾸 영상은 누가 따라올 자가 없다", "앞으로 더 승승장구하길 바란다" 등의 축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YouTube '차차노트 ASM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