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었던 친구에게 '돈' 맡겼다가 전 재산 싹다 날린 유튜버 송대익 근황

인사이트YouTube '송대익 songdaeik'


[인사이트] 원혜진 기자 = 조작 영상으로 논란을 빚었던 유튜버 송대익이 최근 투자사기를 당했다고 털어놨다.


지난 14일 송대익의 유튜브 채널에는 '안녕하세요 송대익입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송대익은 이날 "최근 영상을 자주 못 올렸다. 그래서 팬들이 많이 서운해하고 그런 것 같아 솔직하게 놓인 상황을 말씀드리고 양해 구하고자 한다"라며 운을 뗐다.


그러면서 "되게 친한 친구가 있는데 그 친구가 가정사도 저랑 비슷하고 술 먹고 속 얘기도 많이 하고 저한테 많이 의지하던 친구가 있었다. 그 친구가 집에만 항상 있어서 사업 제안을 했었다"고 고백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송대익 songdaeik'


이어 "전적으로 그 친구한테 많이 맡기고 사업자금을 넘겼는데 그 과정에서 사고가 있었다. 제가 지금 빈털터리다. 그래서 최근에 영상을 올리지 못했던 이유가 재정 상태 때문에 많이 힘들었다. 자존심이 강해서 힘든 얘기를 많이 못 하는데 용기 내서 얘기를 하는 거다"고 밝혔다.


믿었던 친구에게 금전피해를 입어 직원 급여조차 줄 수 없는 형편이라 전한 송대익은 "편집을 못 맡긴다. 그래서 직접 편집하느라 영상이 매끄럽지 못하다. 업로드도 느릴 수 있는데 이해해주시길 바란다"며 양해를 구했다.


현재 살고 있는 집 마저도 정리 중이라는 송대익의 근황에 누리꾼들은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인사이트YouTube '송대익 songdaeik'


일부는 앞서 송대익이 피자나라 치킨공주에서 주문한 음식을 배달원이 빼돌렸다는 내용의 조작 방송을 진행했다가 거센 비판을 받기도 했던 것을 언급하며 죗값을 치렀다는 반응을 보였다.


또 다른 누리꾼들은 "이것 역시 사람들의 눈길을 끌려고 조작한 내용 아니냐"며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일부 누리꾼은 편집자와 계약도 해지하고 집도 정리 중이라는 걸 보면 '진짜' 어려움에 처한 게 맞는 것 같다며 악플은 자제하자고 입을 모으기도 했다. 


한편 송대익은 조작 논란 이후 조두순이 거주하는 곳이라며 전혀 관련 없는 장소를 찾았다가 자극적인 조작 콘텐츠로 재차 논란이 됐다.


YouTube '송대익 songdaeik'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