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름돋는 연기로 '백상예술대상' TV부문 여자 최우수상 수상한 '펜하' 김소연

인사이트틱톡 라이브 '제57회 백상예술대상'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제57회 백상예술대상 TV 부문 여자 최우수연기상의 영예는 김소연에게 돌아갔다.


13일 밤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는 제57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이 진행되고 있다.


이날 TV 부문 여자 최우수연기상 후보에는 '펜트하우스' 김소연과 '달이 뜨는 강' 김소현, '사이코지만 괜찮아' 서예지가 이름을 올렸다.


'철인왕후' 신혜선과 '산후조리원' 엄지원 역시 노미네이트됐다.


인사이트틱톡 라이브 '제57회 백상예술대상' 


쟁쟁한 후보들 중 영예의 여자 최우수상을 차지한 건 배우 김소연이었다.


호명을 받고 나온 김소연은 "정말 감사드립니다. 제가 이 상을 받아도 되는지 모르겠다"며 떨리는 목소리로 소감을 전했다. 


그는 "늘 재밌고 짜릿하기까지 한 선물을 주신 김순옥 작가님, 감독님 감사합니다. 펜트하우스 스태프, 배우 여러분 모두 감사합니다"라고 전했다. 


김소연은 "지금 펜트하우스3 정말 열심히 찍고 있습니다. 팬 여러분들 감사합니다. 항상 너무 큰 힘이 되어주는 이상우씨와 가족들에게 이 어마어마한 영광을 돌리고 싶습니다" 라는 말로 소감을 마쳤다. 


인사이트틱톡 라이브 '제57회 백상예술대상'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