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도서관에서 여학생들 보며 4시간 동안 자위한 남성을 잡아주세요"

인사이트페이스북 페이지 '천안에서 전해드립니다'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천안의 모 도서관에서 한 남성이 관내 여학생들을 보며 자위행위를 했다는 소식이 전해져 충격을 준다.


12일 페이스북 페이지 '천안에서 전해드립니다'에는 충격적인 사진과 내용이 올라왔다.


천안의 모 도서관에서 중고생으로 보이는 남성 한 명이 관내 여성들을 보며 자위행위를 했다는 것이다.


출입 명부를 거짓으로 작성하고 도서관에 들어온 남성 A씨의 신원을 찾을 수 없어 제보했다는 내용과 함께 담긴 CCTV 캡처 사진에는 A씨의 당시 모습이 담겼다.


인사이트페이스북 페이지 '천안에서 전해드립니다'


사진 속 남성 A씨는 도서관에서 하의를 벗고 있다.


이 같은 행동은 지난 8일 오후 12시부터 4시까지 약 4시간가량 이어졌다.


제보자는 "혹시나 다른 곳 여자아이들까지 피해를 입을까 사전 조치하기 위해 잡아야 한다. 제2의 조두순이 나오기 전에 뿌리를 뽑아야 하니 (검거를) 도와달라"라고 호소했다.


많은 이들은 추가 피해자가 발생되지 않도록 속히 범인을 검거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모으고 있다.


인사이트페이스북 페이지 '천안에서 전해드립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