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형 김대명 앞에서 얼굴 빨개져 '최초'로 음식까지 양보한 입짧은햇님

인사이트tvN '놀라운 토요일'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인기 먹방 유튜버 입짧은햇님이 배우 김대명을 마주하고 처음으로 수줍음을 보였다.


지난 5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배우 김의성과 김대명이 출연해 꽉 찬 재미를 선사했다.


이날 방송 첫 라운드는 낙지전복찜을 걸고 박남정의 '비에 스친 날들'이 출제됐다.


멤버들은 가까이서 음식을 구경했고 이때 입짧은햇님이 김대명을 초롱초롱한 눈으로 바라봤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놀라운 토요일'


김대명은 입짧은햇님에게 "유튜브 다 봤다"고 팬심을 드러냈고 입짧은햇님 또한 "너무 좋아합니다"라고 고백했다.


꿀 떨어지는 눈빛을 발산하며 입짧은햇님은 "방송에서 이상형이라고 얘기했었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얼굴이 붉어진 입짧은햇님은 김대명에게 "꼭 드셨으면 좋겠다"고 수줍게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놀라운 토요일'


규칙상 본인이 먹지 못해야만 김대명이 먹을 수 있는데 음식을 포기하겠다는 각오를 다지며 김대명을 진심으로 위한 것이다.


이후에도 김대명이 도전하러 나오기 전 입짧은햇님은 먹던 음식을 급히 내려놓고 용모를 꾸미기 시작했다.


입짧은햇님은 입가에 양념을 닦는 것은 물론 구강 상태까지 체크하며 사랑에 빠진 소녀처럼 귀여운 면모를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놀라운 토요일'


※ 관련 영상은 35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Naver TV '놀라운 토요일-도레미마켓'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