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거 없는 "예?" 한 마디로도 유재석 속 터지게 만드는 '언어술사' 김종민

인사이트MBC '놀면 뭐하니?'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김종민이 잠깐의 등장만으로도 강렬한 존재감을 뽐내며 팬들을 폭소케 했다.


지난 4일 MBC '놀면 뭐하니?' 측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선공개 영상을 올렸다.


해당 영상에는 '환불원정대' 매니저에 지원한 김종민이 '지미 유' 유재석과 면접을 보는 모습이 담겼다.


등장부터 김종민은 유재석에게 "안녕하세요? 예?"라고 어리둥절한 모습을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놀면 뭐하니?' 


이상민의 추천으로 매니저 면접을 보게 된 김종민은 유재석이 자신을 '지미 유'라고 소개하자 잠시 말을 아끼더니 "그게 왜요?"라고 뜻밖의 대답을 내놨다.


어떤 일을 하다 왔냐는 유재석의 질문에 김종민은 "집에 있다, 집에 갔다 온, 집에 있다왔는데요?"라고 말을 버벅였고 유재석은 "그 짧은 얘기를 잘 못하시네요"라고 허탈한 웃음을 지었다.


이력서의 취미 및 특기를 보던 유재석은 "러닝머신이 뭐냐?"고 물었고 김종민은 "예? 러닝머신이 뭐냐구요?"라고 간단한 질문조차도 이해하지 못하며 유재석을 소리 없이 웃게 만들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놀면 뭐하니?' 


무대에 많이 서 본 경험자인 김종민에게 유재석은 "그런 (무대 위) 고충도 잘 이해하겠다"고 했고 김종민은 "잘 알죠"라고 공감했다.


유재석이 무대 위 고충이 어떤 게 있는지 구체적으로 묻자 김종민은 곧바로 "무대 위의 고충이요?"라고 처음 듣는 듯한 리액션을 선보였다.


유재석은 황당한 웃음을 지으며 "좀 전에 안다고 하지 않았냐"고 하자 김종민은 "고충은 아는데 무대 위 어떤 고충이 있는지는 모르겠다"고 순수하게 말했다.


선공개 영상만으로도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유재석과 김종민의 만남은 5일 오후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놀면 뭐하니?'


YouTube '놀면 뭐하니?'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