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인이 동생 이수현의 '이상형'인 줄 알았다며 '자뻑'한(?) 악뮤 이찬혁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악뮤 이찬혁은 본인이 동생 이수현의 이상형이라며 착각하며 살았다.


과거 MBC '라디오스타'에는 악뮤 이찬혁과 이수현이 출연해 자리를 빛냈다.


팀을 이뤄 가수 생활을 하고 있는 두 남매에게 MC들은 다양한 질문을 쏟아냈다.


그런 가운데 이찬혁이 사전 인터뷰 당시 "내 동생의 이상형은 키 큰 이찬혁이다"라고 말한 사실이 알려져 눈길을 끌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이찬혁의 사전 인터뷰 내용을 듣자마자 이수현은 "아 무슨 소리야"라며 단칼에 부정했다.


이수현은 "아니야?"라고 재차 묻는 이찬혁에게 "아니야. 당연히 아니지"라고 단호하게 선을 그어 시청자의 웃음을 유발했다.


당황한 이찬혁은 급하게 해명의 시간을 가졌다.


그의 말에 따르면 이수현은 노련하지만 연애 경험이 없는 사람과의 연애를 원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약간의 모순이 섞인듯한 이수현의 이상형을 접한 MC들은 술렁이기 시작했다.


당시 연애 경험이 전혀 없었던 이수현은 "저는 첫 뽀뽀인데 상대방은 아닐 것 아니냐"라면서 본인이 다소 엉뚱한 이상형을 그리게 된 이유를 귀엽게 설명했다.


이수현의 말을 들은 김구라는 "그게 아까우면 연애를 못한다"며 따끔한 일침을 날려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키는 토크쇼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50분 MBC에서 방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V LIVE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