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는 라디오'인지 모르는 거 같은 정동원X영탁의 세상 편한 방송 자세 (영상)

인사이트CBS '이수영의 12시에 만납시다'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가수 정동원과 영탁이 동료 가수 김희재가 진행하는 라디오에 출연해 자유분방한 모습을 보여줬다.


지난 12일 서울 양천구 목동 CBS에서는 '이수영의 12시에 만납시다' 생방송 라디오가 진행됐다. 김희재는 휴가를 떠난 이수영을 대신해 13일까지 스페셜 DJ로 활약했다.


이날 게스트로는 TV조선 '미스터트롯'에 함께 출연하며 '형제 케미'를 발산했던 정동원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특히 정동원은 김희재가 진행하는 라디오가 편했던지 라디오 내부를 바퀴 달린 의자로 종횡무진 돌아다니는 모습을 보여줘 웃음을 자아냈다.



CBS '이수영의 12시에 만납시다'


하루 뒤인 오늘(13일)은 김희재가 스페셜 DJ로 진행 중인 라디오에 영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영탁 또한 정동원과 똑같이 바퀴 달린 의자에 앉아 라디오 부스를 누볐다.


마치 안방인 듯 자유롭게 돌아다니는 정동원과 영탁의 모습은 누리꾼을 웃게 만들었다.


한편 김희재와 영탁, 정동원은 나란히 '미스터트롯' TOP7에 들며 큰 인기를 얻었다.


최근에는 라디오와 예능 프로그램 등에 출연하며 활발히 활동 중이다.



YouTube 'CBS라디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