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린 닮은 여친과 헤어지더니 20살까지 연애 '손절' 하겠다는 '12살' 김강훈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인사이트] 박다솔 기자 = 아역배우 김강훈이 20살이 될 때까지 연애를 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지난 8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방송인 유병재의 절친으로 알려진 김강훈이 출연했다.


이날 유병재는 김강훈에게 여자친구의 여부를 물었다.


김강훈은 "지금은 여자친구가 없다. 20살이 될 때까지 연애를 안 하겠다고 다짐했다"라고 고백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스튜디오에서 이 모습을 지켜보던 MC 전현무는 "아이린 닮은 여자친구 때문이냐"라고 질문했다.


앞서 김강훈은 다수 방송을 통해 레드벨벳 아이린을 닮은 여자친구와 연애를 하다 이별했음을 밝힌 바 있다.


김강훈은 "여자친구와 만났다가 헤어졌다가 또 만났다. 그러다 헤어졌다. 자주 만나지 못해 힘들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출연으로 인해 바쁜 스케줄을 소화하던 그는 결국 여자친구에게 이별을 고했다.


김강훈은 "이별이 얼마나 힘든지 알았으니까 20살이 될 때까지는 연애를 안 하기로 마음을 먹었다"라며 성숙한 태도를 보여 보는 이를 '엄마 미소' 짓게 했다.


한편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은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인사이트MBC '전지적 참견 시점'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KBS2 '동백꽃 필 무렵'


※ 관련 영상은 25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Naver TV '전지적 참견시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