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5년 만에 첫 '정산' 받고 부모님 '빚' 갚았다는 효자 김우석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업텐션 김우석이 데뷔 5년 만에 첫 정산을 받았다고 말했다.


오늘(15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는 김우석이 게스트로 출연해 X1(엑스원) 활동 후 처음으로 정산을 받게 됐다는 비하인드 이야기를 털어놓는다.


김우석은 지난 2015년 그룹 업텐션으로 데뷔한 후 지난해 Mnet '프로듀스X101'에 출연해 최종 순위 2위를 차지하며 프로젝트 그룹 X1으로 활동했다.


또 지난 5월 솔로 가수로 데뷔해 활동 범위를 넓혔고, 연기자로 변신을 예고해 관심을 모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김우석은 최근 진행된 '라디오스타' 녹화에서 데뷔 후 처음으로 정산을 받은 사실을 고백했다.


그는 "업텐션으로 정산을 아예 못 받았다"고 밝히며 엑스원 활동으로 받은 첫 정산금으로 배달 앱을 이용한 소소한 플렉스를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연습생 시절과 수입이 아예 없던 시기, 뒷바라지를 해준 부모님의 빚을 갚은 '플렉스' 일화도 공개했다.


김우석은 이날 방송을 통해 X1으로 활동하던 당시 숙소에서 업텐션 멤버 이진혁이 출연한 '라디오스타'를 보며 부러웠던 이유도 공개할 예정이다.


한편 김우석이 출연하는 '라디오스타'는 이날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YouTube 'M2'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x1official10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