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4일) 올해 첫 '폭염특보' 발효돼 전국 푹푹 찌는 '무더위' 시작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영화 '콘스탄틴'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목요일인 오늘(4일)은 전국에 첫 폭염특보가 발효될 것으로 보인다.


4일 기상청은 이날 낮 동안 기온이 크게 올라 푹푹 찌는 무더위가 시작될 것이라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17~22도, 낮 최고기온은 22~35도로 예상된다.


특히 일부 내륙 지역은 30도 이상, 경상 내륙 지역은 33도 이상 치솟아 체감온도가 급격하게 오르는 무더위를 경험하겠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9도 △인천 17도 △춘천 19도 △강릉 22도 △대전 21도 △대구 20도 △부산 20도 △전주 21도 △광주 20도 △제주 19도를 보이겠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6도 △인천 22도 △춘천 28도 △강릉 32도 △대전 30도 △대구 35도 △부산 27도 △전주 31도 △광주 31도 △제주 27도 등이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나타내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m, 남해 앞바다와 동해 앞바다 0.5~1.0m, 서해 먼바다 최고 1.0m, 남해 먼바다 최고 1.5m, 동해 먼바다 최고 2.0m로 예상된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