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마포 홍익지구대 소속 경찰간부, 총기 자살

via YTN

 

경찰 간부 1명이 지구대 근무 중 실탄을 발사해 스스로 목숨을 끊는 사건이 발생했다.

 

20일 YTN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45분쯤 서울 마포경찰서 홍익지구대 소속 A(32) 경위가 지구대 2층 탈의실에서 자신을 향해 총을 쏴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현장에서 숨진​ A경위​는 지난 6월 해당 근무지에 발령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현재 정확한 사건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정아영 기자 ayo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