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금인 내일(27일) 전국 비바람 몰아쳐 '강제 집콕' 해야 한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김남하 기자 = 금요일인 내일(27일)은 몽골에 중심을 둔 고기압이 남동진하면서 차갑고 건조한 공기가 북서풍을 따라 유입될 전망이다.


오전까지 전국이 흐린 후 오후에 강원도와 경상동해안을 제외한 전국 대부분 지역이 맑을 것으로 예측됐다. 미세먼지 수치 또한 '좋음'이므로 오후엔 야외활동도 가능하겠다.


26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부터 전국에 내리기 시작한 비는 내일 오전에 서울·경기도부터 그치기 시작해 늦은 오후에는 대부분 그친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제주도와 남해안에는 오늘 밤부터 내일 새벽 사이에 시간당 30mm 내외의 강한 비와 함께 많은 비가 오는 곳이 있겠고 돌풍을 동반한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보됐다.


비가 그친 뒤에는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가 낮아 쌀쌀하겠다.


27일~28일 사이에 동해안에는 너울에 의해 높은 파도가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오전 예상 기온은 서울 11도, 인천 9도, 수원 10도, 대전 13도, 광주 12도, 춘천 12도, 전주 12도, 강릉 12도, 대구 14도, 부산 15도, 제주 14도 등이다.


오후 예상 기온은 서울 16도, 인천 14도, 수원 16도, 대전 16도, 광주 14도, 춘천 17도, 전주 16도, 강릉 12도, 대구 20도, 부산 18도, 제주 14도 등으로 일교차가 크진 않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적으로 '보통~나쁨', 초미세먼지 농도 '좋음' 단계를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